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스마트팩토리 개인정보보호 페어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INFO-CON
NIA, 영국 ODI와 공공데이터 관련 업무협약 체결
  |  입력 : 2013-11-07 11:1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공공데이터 기반의 창조경제 활성화 연구에 탄력


[보안뉴스 김태형] 한국정보화진흥원(NIA·원장 장광수)은 세계 최초의 오픈 데이터 전문기관인 영국 ODI(Open Data Institute)와 공동 연구 및 인력교류 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11월 6일 영국 런던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 사진은 장광수 한국정보화진흥원장(왼쪽)과 최문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가운데) 개빈 스탁스(Gavin Starks) 영국 ODI CEO(오른쪽)이다.


박근혜 대통령의 유럽순방 일정의 하나로 영국 임페리얼 대학에서 개최된 ‘한·영 창조경제포럼’의 연계행사로 진행된 이번 MOU 체결은 최근 유럽을 중심으로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데이터 개방 및 데이터 기반 신 비즈니스 창출에 대한 양국의 공동 관심을 반영한 것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데이터 제공·이용 관련 정보 및 경험 공유, 인력 교류와 교육 프로그램 협력, 공동 사업 추진, 데이터 기반 창조기업 지원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영국 ODI는 www(월드와이드웹)의 창시자 팀버너스리 경(Sir Tim berners-Lee)이 2012년 공동 설립한 민간기구로 정부와 민간 양쪽으로부터 예산을 지원받아 오픈데이터 활용을 위한 창업, 교육, 기술개발 및 표준연구 등을 독립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지난 10월 24일 국내에서 처음으로 ‘빅데이터분석활용센터’의 문을 연데 이어 11월 4일에는 ‘공공데이터활용지원센터’를 개소하여 공공 및 민간 데이터 제공, 분석·활용에 대한 체계를 갖추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영국 ODI의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글로벌 협업체계를 갖춤으로써 공공데이터에 관한 세계 최고 수준의 역량을 갖추어 국민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장광수 한국정보화진흥원장은 “데이터는 21세기의 원유로써, 데이터 기반 산업은 제2의 산업혁명과 비교할 수 있는 엄청난 잠재력을 지닌 신 비즈니스”라며 “우리 원은 빅데이터분석활용센터와 공공데이터활용지원센터를 통해 정부의 국정 과제인 정부 3.0과 데이터기반 창조경제 실현을 위해 공공데이터 개방과 분석·활용 및 창업지원까지 적극적 지원과 노력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태형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공지능은 정보보안에 도움을 주게 될까요?
그렇다. 보안 인력 양성보다 인공지능 개발이 더 빠를 것이다.
그렇다. 보안 전문가가 더 ‘사람다운’ 일을 하게 해줄 것이다.
아니다. 기계가 할 수 있는 일은 한정적이다.
아니다. 오탐의 염려에서 벗어나기가 힘들 것으로 보인다.
처음에는 도움을 주는 듯 하지만 점차 사람의 일자리를 위협할 것이다.
나랑은 크게 상관없는 얘기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