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스마트팩토리 개인정보보호 페어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INFO-CON
2017년 채용 봄바람 부나? 롯데·KT계열사, 공기업 보안인력 모집
  |  입력 : 2017-02-12 16:2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롯데정보통신, KT DS, 한국가스기술공사 등 15개 기업 보안인력 채용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아직 날씨는 겨울이지만, 채용시장에는 봄바람이 서서히 불고 있다. 본격적인 채용의 계절이 시작된 것이다. 특히, 이번 주는 대기업과 공기업 등 보안분야 구직자가 관심을 가질 만한 기업의 보안인력 채용소식이 한 가득이다.

총 15개 기업에서 모집하는 보안인력은 경력직 9곳, 신입 1곳이며, 경력직을 함께 채용하거나 경력에 상관없이 인력을 채용하는 곳이 4곳이다.

시스템 소프트웨어의 개발과 공급을 맡고 있는 대기업 롯데정보통신이 2017년 상반기 전문 인력을 모집한다. ‘서비스 개발’ 직무에서 ‘통합관제 솔루션 개발 및 운영’, ‘재난안전서비스 구축 및 영업’, ‘AI기반 스마트팩토리 설계’, ‘빅데이터 분석 기획 및 설계’ 등의 항목에서 관련 직원을 모집한다.

역시 시스템 소프트웨어의 개발과 공급을 맡고 있는 KT DS는, 계정관리와 서버보안, DLP/DRM 등 보안 솔루션을 운영할 3년 이상의 경력직을 채용한다. 웹/서버/네트워크 취약점 관련 지식을 보유해야 하며, CISA, CISSP 등 관련 자격 보유자를 우대한다.

배관 및 냉난방 공사업을 하고 있는 한국가스기술공사도 ‘2017년 상반기 신입직(채용형 인턴)’을 모집한다. 정보보안 분야 6급을 직급으로 채용하며, 근무지는 대전이다.

▲ 자료 제공 : 취업포탈 잡코리아(http://www.jobkorea.co.kr/Recruit/)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공지능은 정보보안에 도움을 주게 될까요?
그렇다. 보안 인력 양성보다 인공지능 개발이 더 빠를 것이다.
그렇다. 보안 전문가가 더 ‘사람다운’ 일을 하게 해줄 것이다.
아니다. 기계가 할 수 있는 일은 한정적이다.
아니다. 오탐의 염려에서 벗어나기가 힘들 것으로 보인다.
처음에는 도움을 주는 듯 하지만 점차 사람의 일자리를 위협할 것이다.
나랑은 크게 상관없는 얘기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