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eGISEC 2017] 롯데정보통신, 차세대 보안 시스템 ‘개인정보 위·수탁사 관리 시스템’ 관심↑
  |  입력 : 2017-03-17 11:0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위·수탁 계약부터 종료까지 라이프 사이클을 관리하는 차세대 보안 시스템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IT 인프라 고도화 및 IT 효율성 제고를 돕는 ICT 전문기업 ‘롯데정보통신’은 시스템관리(SM), 시스템통합(SI), IT 컨설팅 등 강점 사업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IoT 등 신사업을 적극 추진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있다. 최근 위·수탁사를 통한 개인정보 유출이 증가하고, 이에 따른 법률 규제 강화로 인해 개인정보 유통 통제 관리의 필요성이 급증하고 있다.

롯데정보통신이 eGISEC 2017에서 소개한 개인정보 위·수탁사 관리 시스템은 위·수탁 계약부터 종료까지 라이프 사이클을 관리하는 차세대 보안 시스템으로, 이 같은 문제 해결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으로 손꼽히고 있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정부에서 가상화폐의 거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 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정부의 가상화폐 정책에 있어 가장 중요한 원칙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모든 가상화폐는 시장 원리에 따라 정부의 개입이나 규제는 최소화되어야 함.
모든 가상화폐는 통화로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을 전제로 보다 적극적인 규제에 나서야 함.
가상화폐 중 암호화폐의 경우 정식 통화로 인정하고 이에 따른 대안을 마련해야 함.
가상화폐중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와 그 외의 가상화폐를 분리 대응해야 함.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