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INFO-CON
Home > 전체기사
2018년 사물인터넷 매출액은 8조 6,082억원, 전년대비 18.6% 증가
  |  입력 : 2019-02-12 15:1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과기정통부, 2018년 사물인터넷 산업 실태조사 결과 발표
2019년 고용계획은 약 4,600명, 개발부문에서 3,000여명 필요 전망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2018년도 국내사물인터넷 산업 현황을 담은 ’2018년도 사물인터넷 산업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2014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국가통계조사로, 한국표준산업분류(9차)와 전국사업체조사에 따라 사물인터넷 사업 영위가 확인된 2,204개사(2017년 2,118사)를 대상으로 실시되었으며, 이 중에서 498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이미지=과기정통부]


사업 분야는 4개(서비스, 플랫폼, 네트워크, 디바이스)로 나누어 조사했으며, 서비스 분야의 사업체(1,191개사, 54%)가 가장 많았다.

[이미지=과기정통부]


사물인터넷 매출액(8조 6,082억원)은 ’17년(7조 2,579억원) 대비 18.6% 증가했으며, 연평균(2015년~2018년) 22.6% 증가했다. 전체 매출액에서 내수액(7조 8,880억원, 91.6%)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나, 수출액이 빠르게 증가(연평균 성장률 40%)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지=과기정통부]


국내 사물인터넷 기술은 다른 정보통신기술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의 매출액이 꾸준히 증가하고 수출 경쟁력도 향상되는 것으로 평가된다. 사업 분야별로는 제품기기의 매출액(3조 6,724억원, 42.7%)이 가장 큰 비중을 보였으나, 전년대비 매출액 증가율(12.6%)은 가장 낮았다.

이 같은 결과는 국내 사물인터넷 시장이 제품기기의 비중이 높은 초기 단계를 벗어나 플랫폼과 서비스가 점차 확산되는 시기에 접어드는 것으로 평가된다. 서비스 분야는 스마트 공장 확산 등으로 인해 제조(5,285억원, 28.4%) 분야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미지=과기정통부]


국내 사물인터넷 관련 인력은 75,077명으로 ’17년 대비 2,026명이 증가하였으며, ’19년 고용계획상 필요인력은 약 4,600명으로 일자리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IBM 파워비즈 배너 2019년2월8일~2020년2월7일까지모니터랩 파워비즈 배너 시작 18년9월12일위즈디엔에스 2018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19년 공공 및 민간의 클라우드 컴퓨팅 도입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보안성과 효율성을 고려할 때 자사의 클라우드 도입시 가장 우선적으로 검토할 기업 브랜드는?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 애저(MS Azure)
IBM 클라우드
오라클 클라우드
NHN엔터테인먼트 토스트 클라우드
NBP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