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월드클래스 80개사, 청년 1,000여명 채용 나선다

  |  입력 : 2021-09-29 09:4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청년과 함께 성장하는 월드클래스 기업, ‘2021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우수 중소·중견기업 특화 채용박람회인 ‘2021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을 지난 28일부터 10월 5일까지 일주일간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한다.

올해로 9회차를 맞은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은 월드클래스 기업 등 우수 중소·중견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분야의 청년 구직자에게 양질의 정보와 취업기회를 제공한다.

‘월드클래스 기업’은 세계적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잠재력과 성장의지·기술력을 보유한 중소·중견기업을 선발해 기업 주도의 혁신 R&D 등을 지원(2021년 기준 303개사)하는 것이다. 이번 행사에는 중소·중견기업 70개사와 공공기관 10개사 등 총 80개사가 참가해 1,000여명 규모의 인력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

먼저 지난 28일 개최된 개막식은 문승욱 산업부 장관, 김영신 서울지방중기청장, 오석송 월드클래스기업협회장, 석영철 KIAT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개막식에서는 고용·수출·기술개발 성과가 높은 월드클래스 기업과 기업지원기관 유공자에게 산업부·중기부 장관표창 26점을 수여해 세계적 기업으로의 성장과 혁신을 위한 노고를 격려했다.

개막식에 참석한 산업부 문승욱 장관은 축사를 통해 “월드클래스 기업은 반도체와 바이오 등 핵심 산업의 주체이며 지난 10년간 월드클래스로 선정된 중소기업의 3분의 1 이상이 중견기업으로 성장하는 등 잠재력이 매우 높은 기업”이라며, “지난 8년간 760여개 기업이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에 참가해 4,000명 이상이 채용으로 연결되는 실적을 이뤄냈다”며 “올해 채용박람회도 1,000명 규모의 고용 창출이 목표”라고 밝혔다.

나아가 “월드클래스 기업을 비롯한 우수한 강소·중견기업이 우리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하는 기업이자 청년들과 함께 성장하는 알짜기업으로 거듭나기를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박람회는 본격 개막에 앞서 청년 구직자에게 월드클래스 기업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월드클래스 혁신 아이디어톤’ 공모전을 제2회 청년의 날(9.18)과 연계해 사전 진행(9.9~16)했다.

이번 공모전은 청년의 날을 맞이해 청년 구직자들이 월드클래스 기업의 제품·기술·마케팅 과제에 대한 창의적인 개선 아이디어를 직접 제안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개최했으며, 개막식에서는 최종 6개 수상작에 대한 시상식과 함께 우수 수상자가 월드클래스 기업 앞에서 직접 수상작을 발표하는 시간도 가졌다.

그 외에도 온라인 방식 채용박람회의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구직자와 기업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소통형 프로그램도 더욱 강화했다.

기업 인사담당자와 취업 전문가들이 답변하는 ‘고민 해결 토크쇼’ 방식의 채용설명회, 기획·경영·마케팅 등 직무별 청년 현직자와의 화상 멘토링, 청년 수요에 맞춘 온라인 취업특강 등을 진행한다.

박람회 기간(9.28~10.5)에는 참여한 80개 중소·중견기업 및 공공기관의 온라인 채용관이 상시 운영되며 희망자는 홈페이지에서 직무기술서 작성을 거쳐 화상 채용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2021 월드클래스 잡 페스티벌’의 PC 및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1년7월1~12월31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1년 주요 보안 위협 트렌드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위협이 될 것으로 전망되는 트렌드 한 가지만 꼽아주신다면?
산업 전반에 영향 미치는 타깃형 랜섬웨어 공격 증가
다크웹/딥웹 등을 통한 기업 주요 정보 유출 및 판매 피해 급증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지원 해킹그룹의 위협 확대
코로나 팬더믹 등 사회적 이슈 악용한 사이버 공격
서드파티 SW나 조직 인프라 솔루션을 통한 공급망 공격 증가
업무 메일로 위장한 정보유출형 악성코드 활개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