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너무나 당연한 시간 자동 설정, 해킹 공격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입력 : 2021-11-12 18:5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요즘은 새로 장비를 사면 시간이 저절로 맞춰진다. 원자시에서 신호를 받아 자동으로 현 시간을 파악하기 때문이다. 편리하긴 하지만 무서운 해킹 공격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보안뉴스 문가용 기자] 요즘 기기들은 구매하고서 전원을 켜면 자동으로 설정되는 게 대부분이다. 그리고 대부분의 사용자들은 이를 당연하게 여긴다. 그러나 보안 전문가 아담 로리(Adam Laurie)는 “이런 시간 자동 설정 기능 뒤에는 대단히 취약한 생태계가 존재한다”고 설명한다. 아담 로리는 유명 하드웨어 해커로, 지금 유럽에서 열리고 있는 블랙햇 유럽(Black Hat Europe)의 연설자로 나와 무대를 장악했다.

[이미지 = utoimage]


“시간 동기화 신호를 스푸핑하는 게 가능할까, 라는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그래서 오픈소스 도구인 txtempus를 사용해 저만의 시간 신호 시스템을 만들었습니다. 시간을 동기화 하는 데 사용되는 신호들을 유발하는 장비였죠. 그리고 이를 무선신호 식별자(RFID) 안테나가 달린 라즈베리파이에 탑재해 실행했습니다.” 그리고 동기화 할 장비에 신호를 보내 4:18이라는 시간을 설정하도록 했다. 9:48분의 일이었다.

모방 공격 가능성 때문에 상세한 기술 내용을 밝히지는 않았지만 로리는 “RFID를 남용함으로써 시간 설정을 바꾸는 건 상상 이상으로 간단하다”고 강조했다. 게다가 이것이 소프트웨어나 하드웨어에 있는 취약점 때문에 가능한 것이 아니라는 것도 문제로 지적됐다. “지역별 원자시로부터 신호를 받아 시간이 자동으로 설정되도록 하는 기술과 과정이 대단히 오래됐다는 것 자체가 문제죠. 보안이라는 개념이 생겨나기 전부터 존재해 왔고 발전해 온 기술이 지금에도 사용되고 있다는 게 문제라는 겁니다.”

그는 RFID 남용으로 자신이 준비한 장비의 자동 시간 설정만 엉키게 만들었는데, 공격의 규모를 키워서 보다 많은 장비들을 광범위하게 공격하는 것도 가능하다고 한다. “자동으로 맞춰지는 시간을 의도적으로 변경시키면 사회 곳곳에서 적잖은 문제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금융 거래도 부정확하게 만들고, 산업 현장에서의 장비 운영도 어긋나게 할 수 있고, 사물인터넷 생태계의 여러 프로세스들에서도 각종 오류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영국에서 지난 2017년 시간 동기화 오류 발생 시 일어날 수 있는 피해에 대한 발표된 적이 있었죠. 그 때 추정된 피해액이 하루 10억 파운드였습니다.”

그래서 정부 기관들과 산업이 합동하여 시간 동기화 문제의 보안을 강화하고자 움직이고 있는데, 그 과정에서 탄생한 조직 중 하나가 ‘복원가능탐색시간재단(The Resilient Navigation and Timing Foundation)’이다. 국제적인 비영리 단체로 GPS 강화와 GNSS 시스템 강화 방법을 제안하기도 했다. 기술적 방법만이 아니라 제도화시켜야 한다는 주장도 이들의 제안에 담겨 있다.

로리는 “시간을 공격자 마음대로 설정할 수 있다고 했을 때 랜섬웨어 공격자들의 악용을 염려해야 한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만약 제가 사이버 공격자라면 은행의 모든 시스템에 들어가는 원자시 피드를 막거나 스푸핑함으로써 금융 시스템에서 잔뜩 오류를 일으킬 겁니다. 그런 디도스 공격이면 단순히 업무를 못 보게 하는 디도스 공격과 차원이 다른 피해를 일으킬 것이고 대단히 강력한 협박 수단이 되겠죠.”

그는 이야기를 확장해 현존하는 무선주파수 시스템 자체가 문제임을 주장하기도 했다. 그는 오랫동안 무선주파수의 불안전성에 대해 피력해 온 인물이기도 하다. “무선주파수는 데이터를 평문으로 전송합니다. 게다가 인증 절차도 없죠. 인증을 하게 해 주는 기술이 존재합니다만 현존하는 RF 인프라에서는 대부분 무시되죠. 현재 우리가 사용하는 무산주파수 인프라는 거의 다 불안전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런 무선주파수 시스템에 의존하고 있는 기술들이 이미 상당 수 존재하는 상황입니다. 우리가 당연시 사용하는 기술들의 안전성을 검토해야 할 때입니다.”

3줄 요약
1. 요즘 장비들, 시간 설정이 자동으로 됨.
2. 그런데 이 설정 과정에 개입해 시간을 바꾸는 게 가능함.
3. 시간을 공격자가 마음대로 바꿀 때 사회에 큰 혼란을 야기할 수 있음.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2023년 주요 보안 위협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피해를 끼칠 것으로 예상되는 위협은?
공급망 공격
다크웹 기반 랜섬웨어 조직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 지원 해킹그룹 활동
스마트폰을 노린 보안 위협
OT 타깃 공격
피싱 공격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