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해양경찰청, 무인헬기 7대 경비함정 시범 배치

  |  입력 : 2021-12-25 12:27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해상 수색 및 불법 현장 증거 수집 등 스마트한 현장 대응 능력 강화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해양경찰청은 지난 17일 무인헬리콥터 7대를 동·서·남해의 광역구역 경비를 담당하는 1,500톤 이상 경비함정에 시범 배치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해경은 앞으로 함정에서 무인헬기를 사고 현장 및 불법 조업 단속 등에 신속하게 투입할 수 있게 되어서 경비체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사진=해양경찰청]


이번에 도입된 무인헬기는 국내 업체인 ㈜프리뉴에서 조립·생산한 루펠E 기종으로 배터리를 이용해 최대 75분 동안 비행이 가능하며, 악천후·야간 등 다양한 환경에서 임무를 수행하는 해경 함정에 배치되는 특성을 고려해 광학열상장비의 설치 등 추가적인 설계를 적용했다.

또한, 무인헬기 도입과 병행해 해경 함정에 최초로 설치된 ‘360도 전 방향 송수신 가능한 통신중계기’는 함정 구조물로 인한 통신 장애 극복 및 장거리 통신을 가능하게 해 무인헬기 운용상 편리성 및 경비의 효율성이 증대됐으며 무선국 간 암호화 모듈도 설치돼 해킹 방지와 같은 보안성도 확보했다.

특히, 망망대해에서 임무 수행 중 통신 두절 등과 같은 고장 시 함정으로 자동으로 복귀하는 기능과 모든 임무 비행은 5㎓ 대역의 통신을 통해 자동 비행을 수행하며 최대 20㎞ 실시간 영상 송수신 및 육상으로 중계도 가능하다.

앞으로 해경은 무인헬기를 적극 활용해 실종자 수색 및 해양오염 발생 시 공중에서 더 넓은 해역을 탐색할 수 있고, 이를 통해 우리 어업인들이 안전하게 어업에 종사하며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 근절을 위해서 신속하게 불법 행위를 채증해 단정과의 공조 단속 측면에서의 활용도도 높을 것으로 보인다.

해양경찰청 장비기획과장(총경 류용환)은 “이번에 도입한 무인헬기는 친환경에 기여하기 위해 배터리를 적용해 임수 수행이 가능하도록 했으며 기존 숙련된 해경함정과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해경의 원거리 임무 능력을 발전시킬 수 있는 첫 단추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