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디지털산업혁신펀드 2호 800억원 결성, 본격 투자 시작한다

  |  입력 : 2022-01-13 09:5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산업부, ‘산업 디지털전환 촉진법’ 제정 이후 디지털혁신기업 투자의 마중물 기대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디지털 기술(D.N.A 및 AICBM)을 접목해 공정·제품·서비스를 혁신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는 디지털혁신기업에 투자하는 ‘디지털산업혁신펀드 2호’(800억원)를 결성해 본격적으로 투자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산업부는 지난 12일에 출자자(한국산업기술진흥원,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 펀드운용사(신영증권, BSK인베스트먼트)와 함께 ‘디지털산업혁신펀드 2호 결성식’을 개최하고 향후 펀드 투자 방향 및 운용 방안을 논의했다.

산업부는 4차 산업혁명 가속화·글로벌 공급망(GVC) 재편 등 산업 대전환에 대응하고, 산업 디지털 전환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확대하기 위해 디지털산업혁신펀드를 5년간(2020~2024) 4,000억원 목표로 조성 중에 있다.

2021년 3월에 ‘디지털산업혁신펀드 1호’가 결성돼 현재까지 제조·서비스 분야의 14개 디지털혁신기업에 250억원이 투자됐으며, 이번에 2호 펀드도 성공적으로 결성됐다. 2호 펀드는 향후 4년의 투자 기간 동안 디지털혁신기업을 발굴해 펀드 총액의 60% 이상을 투자할 계획이다.

특히, 현대차그룹미래차성장펀드가 결성에 참여함으로써 디지털 기반 미래 모빌리티 분야 투자 확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산업융합촉진법’에 따른 규제샌드박스 제도를 통해 규제특례를 받은 기업도 투자 대상에 포함돼, 미래 혁신 기술 도입과 신산업 활성화를 위한 투자도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됐다.

결성식에 참석한 산업부 김상모 산업기술융합정책관은 “작년 말 ‘산업 디지털 전환 촉진법’ 제정으로 산업의 디지털혁신을 확산하기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됐다”며, “코로나 팬데믹·공급망 위기 이후 우리 산업의 민첩성과 회복탄력성을 높이기 위한 디지털 전환 투자가 절실한 시기에, 이번 펀드 결성이 투자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