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불법 윈도우 정품인증 툴 받았다간 개인정보 탈취당한다!

입력 : 2022-03-17 10:2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안랩, ‘불법 윈도우 정품인증 툴’로 위장한 정보 탈취 악성코드 주의 당부
특정 파일공유 사이트에 ‘불법 윈도우 정품인증 툴’로 위장해 악성 압축파일 업로드
W10DigitalActivation.exe 열면 원격제어 악성코드 감염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최근 파일공유 사이트에 ‘불법 윈도우 정품인증 툴’로 위장한 파일을 올려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가 발견돼 사용자의 주의가 당부된다.

▲불법 인증툴로 위장한 악성파일 게시글[자료=안랩]


안랩(대표 강석균)에 따르면, 공격자는 국내 특정 파일공유 사이트에 ‘[최신][초간단]윈도우 정품 인증[원클릭]’라는 제목으로 불법 윈도우 정품인증 툴(이하 불법 인증 툴)로 위장한 압축파일(.zip)을 업로드했다. 공격자는 게시글에 인증툴 사용 방법 등을 상세하게 적어 악성코드 설치를 유도했다.

사용자가 다운로드 받은 파일의 압축을 해제하고 내부의 실행파일(W10DigitalActivation.exe)을 실행할 경우 BitRAT이라는 원격제어 악성코드가 설치된다. 설치 이후에는 감염PC 원격제어뿐만 아니라 개인정보 탈취, 암호화폐 채굴 등 악성행위를 수행할 수 있다. 악성코드 설치와 동시에 불법 인증툴도 작동하기 때문에 사용자는 악성코드 감염 사실을 알아채기 어렵다.

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인터넷 상 파일 다운로드 시 공식 홈페이지 이용 △불법 콘텐츠 다운로드 자제 △출처 불분명 파일 실행 금지 △OS 및 인터넷 브라우저, 응용프로그램, 오피스 SW 등 프로그램의 최신 버전 유지 및 보안 패치 적용 △최신 버전 백신 사용 및 실시간 감시 적용 등 보안수칙을 실천해야 한다. 현재 V3 제품군은 발견된 악성코드 파일을 모두 진단하고 있다.

안랩 분석팀 이재진 주임연구원은 “불법 경로로 소프트웨어, 게임 등 콘텐츠를 이용하려는 사용자를 노린 공격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공격자는 앞으로 다양한 파일공유 사이트에 유사한 공격을 시도할 것으로 보여 사용자는 반드시 공식 경로로 콘텐츠를 이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