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행안부, 재난위험 경감 글로벌 플랫폼 회의 정부대표단 파견

  |  입력 : 2022-05-25 09:3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재난위험 경감 각료회의 참석, 국내 모범 사례 소개 및 국가 성명 발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행정안전부는 재난안전 분야 최대 규모 국제회의인 ‘제7차 재난위험 경감 글로벌 플랫폼 회의(5.25~27, 인도네시아)’에 정부대표단을 파견한다고 밝혔다.

유엔재난위험경감사무국(UNDRR)과 인도네시아 정부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회의에서는 전 세계 180여개국에서 정상급을 포함 재난관리기관 고위 인사와 국제기구 수장 등 5,000여명이 참가해 ‘위험에서 복원력으로(From Risk to Resilience)’를 주제로 국제사회의 재난위험 경감 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회의에 정부대표로 참석하는 김용균 단장은 오는 26일(현지시각) 각국의 정상 및 장·차관과 함께 ‘각료회의(Ministerial Roundtable)’에 참여해 우리 정부 재난위험 경감 재원 확보 전략과 민간 부문 투자 확대 유도를 위한 정책을 소개하고, 국제사회 포용적 회복을 위한 정책 대안을 제시한다.

‘국가 공식성명(Official Statements)’에서는 유엔재난위험경감사무국(UNDRR)에서 채택한 ‘세계 재난위험 경감 전략(센다이프레임워크)’ 이행을 위해 우리나라가 추진해 온 그간의 노력과 성과를 소개하고, 코로나19 이후 제기된 국가간·계층 간 불평등 격차 극복과 ‘더 나은 회복’을 위한 국제사회 연대와 협력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정부대표단은 이번 출장 계기에 호주·아세안사무국 고위급 면담과 유엔재난위험경감사무국(UNDRR) 특별대표, 아시아재난예방센터 사무총장 등 국제기구 고위급 면담을 통해 재난위험 경감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이행력 확보를 위한 행보도 연계해 추진한다.

특히 아세안사무국 고위급 면담을 통해 2022년 한-아세안 재난관리 장관급 회의체 신설과 재난예경보,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재난 대응 체계 등 공동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다.

김성호 재난안전관리본부 본부장은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재난 경감 국제행동 강령의 성실한 이행을 위한 정부의 기여와 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하고, 논의 의제에 대해 건설적으로 기여할 것”이라며, “재난위험 거버넌스 강화, 모두를 위한 재난위험 경감, 위험정보에 입각한 투자·자금 조달 등 재난위험 완화에 관한 최근 이슈, 회원국들의 노력과 제도를 파악하고 향후 정책 수립 시 적절하게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시작 6월30일~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최근 다크웹을 통한 데이터 및 개인정보 유출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다크웹에 대해 아시거나 접속해 보신 적이 있으신가요?
다크웹에 대해 들었지만, 접속해본 적은 없다
1~2번 접속해본 적 있지만, 활용방법은 잘 모른다.
종종 들어가서 업무에 활용하기도 한다.
가끔 전문가를 통해 접속해서 유출 정보를 찾는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