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차상길 KAIST 교수, IEEE Test-of-Time Award 수상

  |  입력 : 2022-05-30 15:3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지난 10년간 정보보안 분야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했던 논문에 수여하는 상

▲차상길 KAIST 정보보호대학원 교수[사진=KAIST]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KAIST 정보보호대학원 차상길 교수(KAIST 사이버보안연구센터장)가 올해 5월에 열린 정보보안 최정상 학회인 IEEE Security & Privacy에서 Test-of-Time Award를 수상했다. Test-of-Time Award란 지난 10년간 정보보안 분야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했던 논문에 수여하는 상으로, 올해는 총 3개의 논문이 선정됐으며, 한국인으로서는 최초로 수상했다.

선정된 논문은 차상길 교수가 지난 2012년에 발표했던 ‘Unleashing Mayhem on Binary Code’로 바이너리 코드에서 버그를 자동으로 찾고, 공격코드로 연계되는 익스플로잇을 생성하는 알고리즘을 세계 최초로 제안했던 논문이다.

당시 개발된 알고리즘은 인공지능 해킹대회인 CGC(Cyber Grand Challenge) 등의 세계적 사이버 보안 해킹 경진대회에서 사용되는 핵심 알고리즘이라 할 수 있다.

▲Test-of-Time Award 수상 발표 당시 모습[사진=KAIST]


차상길 교수는 이 논문을 계기로 바이너리 분석을 통한 버그 및 취약점을 찾는 기술개발을 하기 위한 다양한 연구를 수행해 왔으며, 현재는 다양한 바이너리 코드를 분석할 수 있는 토종 플랫폼인 ‘B2R2’를 개발하고 있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