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보.알.남] “빛나진 않지만 알아챌 수는 있다고?” 웹 비콘

  |  입력 : 2022-10-02 23:27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암묵적으로 웹사이트 사용자 접속동향 모니터링에 사용되는 요소
사용자에게 보이진 않지만, 웹페이지 접속 횟수와 사용자 위치 등 추적 가능


[보안뉴스 김영명 기자] 비콘(beacon)이란 바닷가의 봉화나 등대와 같이 위치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특정한 신호를 주기적으로 전송하는 기기를 의미한다. 그렇다면 웹 비콘(Web Beacon)은 무엇일까? 흔히 인터넷을 ‘정보의 바다’라고 일컫는데, 정보의 바다에서 웹 접속자가 찾는 것을 손쉽게 알려주는 역할을 하는 걸까? 이에 대한 답은 ‘반은 맞고 반은 틀리다’라고 이야기할 수 있다.

[이미지=utoimage]


웹 비콘이란 웹 페이지나 전자메일에 포함되는 오브젝트의 하나로, 쿠키와 결합해 이용자가 웹사이트를 이용하거나 이메일을 보내는 등의 행동을 모니터링하기 위해 사용되는 하나의 요소다. 웹 비콘은 가로×세로가 1픽셀×1픽셀 이하의 임베디드된 이미지의 크기로 일반적으로 사용자에게 보이지는 않지만, 사용자가 웹페이지나 전자메일을 읽는 것을 확인하거나 체크한다.

브라우저가 웹 페이지를 렌더링(브라우저에 시각적으로 출력하는 것)하려고 할 때마다 페이지 내의 이미지도 함께 렌더링하게 된다. 브라우저가 해당 서버에 이미지 다운로드를 요청하면, 해당 웹 서버는 IP 주소, 타임스탬프과 기타 몇몇 세부 정보를 기록한다. 웹 서버는 웹 비콘을 사용해 사용자가 웹페이지에 액세스한 횟수, 사용자 위치 및 추가 사용자 정보를 추적할 수 있다. 웹 비콘은 웹 버그(web bug), 트래킹 버그(tracking bug), 태그(tag), 페이지 태그(page tag) 등 다양한 이름으로도 불린다.

웹 접속자 취향에 따른 광고 등 표출에 활용
인터넷 아카이브가 만든 디지털 타임캡슐로 소개되는 웨이백 머신(Wayback Machine)에 따르면, 웹 비콘이 전달할 수 있는 것은 △웹 비콘을 가져온 사용자 컴퓨터의 IP 주소 △웹 비콘이 있는 홈페이지의 URL △웹 비콘 이미지의 URL △웹 비콘이 표시된 시간 △웹 비콘 이미지를 가져온 브라우저 유형 △이전에 설정한 쿠키(cookie) 값 등이다.

웹 비콘은 왜 만들어졌으며, 어떻게 사용할 수 있을까? 웹 비콘이 처음 생기게 된 것은 주로 광고주나 웹 분석을 전문으로 하는 회사에서 인터넷 사용자가 무얼 원하는지 파악하기 위해 사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광고 네트워크는 웹 버그를 사용해 사용자가 방문하는 사이트에 사용자의 프로필 정보를 추가할 수 있다. 이렇게 저장된 개인 프로필은 광고 네트워크의 브라우저 쿠키에 의해 식별되며, 이후 광고 네트워크 내 데이터베이스 서버에 저장된 이 개인 프로필을 활용해 어떤 배너 광고를 표시해야 유의미한 효과를 얻을 수 있지 결정하게 된다.

웹 비콘의 또 다른 용도는 특정 웹사이트를 방문한 사람 수에 대한 독립적인 계정정보를 제공하게 되며, 인터넷의 다른 위치에서 웹 브라우저 사용에 대한 통계를 수집하는 데도 사용되고 있다.

웹 페이지에서 웹 비콘을 보기 위해서는 웹 페이지의 HTML 소스 코드를 보고 IMG 태그를 검색하면 된다. 웹 비콘은 일반적으로 IMG 태그의 ‘높이’ 파라미터와 ‘길이’ 파라미터를 ‘1’로 설정한다. 태그에 버그가 있다면 웹 페이지의 나머지 부분과는 다른 서버에서 이미지를 불러오는 것이 필요하다.

이메일에서 웹 비콘을 사용한다면, 특정한 전자메일이 있는지, 익명의 등록된 이메일 다수에게 보낸 메시지 중 누군가가 내 메시지를 읽었고, 언제 읽혔는지를 파악할 수 있다. 웹 비콘은 수신자가 익명을 유지하길 바란다면, 수신자의 아이디나 이름 등 개인정보 대신 IP 주소를 제공할 수도 있다. 한 그룹 내에서 웹 비콘은 메시지가 전달되고 읽는 빈도를 한 번에 파악할 수 있다.

웹 비콘을 사용하면, 다수의 주소로 유사한 이메일을 송신해 그 메일 주소 가운데 어떤 주소가 유효한지를 확인할 수 있다. 이메일 주소가 유효하다는 것은 그 이메일이 실제 소유자가 현재 사용 중이고, 해당 이메일 소유자의 스팸 필터를 통과했으며, 전자메일 내용이 실제로 사용자의 이메일 창에 표시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미지=utoimage]


기업, 사용자 방문 통계로 새로운 데이터 창출 가능
위키백과에 따르면, 하나의 기업이 자사 웹사이트의 특정 사용자(방문자)를 식별할 수 있게 되면 기업은 다른 웹사이트 또는 웹 서버와의 여러 상호작용을 통해 해당 사용자의 온라인상 행동을 추적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웹사이트 네트워크를 운영하는 기업이라면, 이 기업은 웹사이트 내 모든 이미지를 하나의 특정 서버에 저장할 수 있지만, 웹 페이지의 이미지를 제외한 다른 콘텐츠는 특정한 기준으로 분류해 다양한 다른 서버에 저장할 수가 있다. 그 각각의 서버는 특정 웹사이트만을 운영하는 서버일 수 있으며, 서로 다른 도시 또는 국가에 있을 수도 있다.

그리고 기업은 하나의 이미지 서버에서 데이터를 요청하는 웹 비콘을 사용해 다른 웹사이트를 방문하는 개별 사용자를 계산하고 인식할 수 있다. 통계를 수집하고 각 서버에 대한 쿠키를 독립적으로 관리하는 대신 기업은 이 모든 데이터를 함께 분석하고 연결된 다른 웹사이트에서 개별 사용자의 행동을 추적해 다양한 웹사이트를 탐색할 때의 사용자 각각의 프로필을 수집할 수 있다.

불특정 다수에게 일방적으로 전달되는 대량의 광고성 이메일로 불리는 ‘정크’ 메일에 이 웹 비콘이 사용되기도 하는데, 그 이유는 마케팅 캠페인에서 동일한 이메일 메시지를 본 사람의 수를 측정할 수 있으며, 그 가운데 누가 메시지를 열람해 읽었는지 여부를 파악하기 위해서다. 또한 메시지를 열람하지 않은 사람은 향후 메일링 목록에서 자동으로 제거된다. 웹 브라우저 쿠키를 특정 이메일 주소와 동기화하기 위해. 이 트릭을 사용하면 웹 사이트에서 나중에 사이트에 오는 사람들의 신원을 손쉽게 파악할 수가 있다.

추적 피하려면, 이메일 열람 전 인터넷 차단
웹 비콘을 사용한 전자메일 추적을 무력화하는 한 가지 방법은 전자메일을 사용자의 PC에 내려받기한 다음, 내려받은 메시지를 열람하기 전에 인터넷 연결을 차단하는 것이다. 이 경우 웹 비콘이 포함된 메시지는 처음 메일을 보낼 때 비콘의 호스트 서버에 대한 요청을 회신할 수 없으며, 결과적으로 열람 여부 등 모든 추적을 차단할 수 있다.

하지만, 그 이후라도 컴퓨터가 인터넷에 재접속되면 비콘이 포함된 것으로 의심되는 메시지를 삭제하거나 비콘이 다시 활성화될 위험이 있다. 단, 웹 비콘은 최종 사용자에게 도달하지 않도록 서버 수준에서 필터링하는 것도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명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오픈AI가 개발한 인공지능 챗봇 챗GPT가 GPT4 버전까지 나오면서 디지털 혁신의 촉매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보안 분야에서도 챗GPT로 인해 보안위협이 가속화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보안업무에 효과적으로 활용된다면 보안대응 역량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의견도 제기됩니다. 이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챗GPT 악용으로 인해 보안위협이 더욱 고도화되고 증가할 것
챗GPT를 악용하는데 한계가 있어 보안위협이 소폭 늘어나는 추세에 그칠 것
챗GPT 활용에 따라 보안대응 업무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
챗GPT의 적극적인 도입 및 적용 통해 보안대응 역량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
보안위협 또는 보안대응과 관련해서는 큰 영향이 없을 것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