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환경부, 장관 참여 유관기관 합동 화학사고 대응 훈련

입력 : 2022-11-26 16:5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환경부는 지난 25일 전북 군산시에 있는 삼양이노켐에서 화학사고 대응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환경부와 지자체, 소방관서, 경찰관서, 공공기관, 산업체 등이 함께 참여하는 재난대응 역량 강화 합동훈련으로 35개 기관 320여명이 참여했다.

이번 훈련은 11월 14일부터 25일까지 범국민적으로 실시하는 안전한국훈련의 하나로 실시하는 것으로, 대규모 화학물질 유출 사고를 가정해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실전 역량을 강화하는 데 중점을 뒀다. 사고 현장의 인명구조와 화학물질 방재 완료 이후의 수습과 복구에 대한 훈련도 연계해 진행했다.

환경부는 △사고 현장을 지휘하는 소방관서의 긴급구조통제단 △이를 지원하는 지자체의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 △유역(지방)환경청의 ‘지역사고수습본부’와 화학사고 지휘본부(컨트롤타워)인 환경부의 ‘중앙사고수습본부’ 등 각 기관의 효율적인 대응과 협업을 종합적으로 살펴봤다. 또한, 실제와 최대한 유사한 상황에서 유과기관별 대응태세를 점검해 취약점을 도출하고 위기관리 지침서(매뉴얼) 등에 반영할 계획이다.

한화진 환경부 장관도 이번 훈련에 참여해 중앙사고수습본부장으로서 화학물질 검출 인력의 동원과 인접 시도 간의 방재물품 지원 등을 무전으로 지시했다. 또한, 국민체험단을 비롯해 자율방재단, 의용소방대 등 각계각층의 국민들도 이번 훈련에 참여했다. 특히, 국민의 관심과 이해를 이끌고 국민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국민체험단이 훈련 과정을 참관해 훈련을 평가하고 문제점을 찾아내는 강평 시간도 갖는다.

한화진 환경부 장관은 “평상시의 화학사고 대비 훈련이 실제 긴급상황이 발생할 때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다”며, “이날 대응 훈련이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보안뉴스>의 보안전문 기자들이 선정한 2024년 주요 보안 키워드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클 것으로 보는 이슈는?
점점 더 지능화되는 AI 보안 위협
선거의 해 맞은 핵티비즘 공격
더욱 강력해진 랜섬웨어 생태계
점점 더 다양해지는 신종 피싱 공격
사회기반시설 공격과 OT 보안 위협
더욱 심해지는 보안인력 부족 문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가속화되는 클라우드로의 전환과 이에 따른 보안위협
모바일 활용한 보인인증 활성화와 인증보안 이슈
AI CCTV의 역할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