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중국 해커조직, 공공기관·기업 근무자 161명 개인정보까지 유출했다

입력 : 2023-01-25 17:0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공공기관 2명, 교육기관 2명, 민간기업 157명 등 총 161명
KISA “유출된 개인정보의 진위 여부 포함해 다각도로 분석중”


[보안뉴스 김영명 기자] 설 연휴 시작과 함께 우리나라 정부부처 및 공공기관을 타깃으로 한 사이버 공격 시도로 큰 혼란을 야기했던 중국 해커조직 ‘샤오치잉’이 오픈소스 커뮤니티 깃허브(Github)에 우리나라 공공기관·기업 등에 근무하는 161명의 개인정보를 공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 = utoimage]


보안전문가에 따르면, 이들 해커조직은 우리나라 정부부처 및 공공기관은 물론 포스코, LG전자, 삼성전기, 현대제철, 금호타이어 등 일반 기업의 계정을 갖고 있는 이메일 주소도 함께 공개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와 관련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관계자는 “해커조직이 공공기관 2명, 교육기관 2명, 민간기업 157명 등 총 161명의 개인정보를 공개했는데, 개인정보의 진위 여부를 포함해 이들이 이번 해킹으로 유출시킨 개인정보인지 다각도로 분석 중”이라며 “공개된 개인정보는 소속과 이름, 아이디와 비밀번호, 휴대전화번호, 직장 전화번호, 직장과 자택주소 등”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사건은 국가정보원과 개인정보보호위원회에 보고됐고, 개인정보보호위원회에서 추가 조치를 취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KISA 측은 민간기업의 유출 피해자 157명의 개인정보는 해당 기관 및 기업에 전달해 진위 여부 확인과 함께 추가 보안조치를 요청했다며, 업무에 복귀한 기업 보안담당자들의 경우 회사 시스템의 보안 점검과 모니터링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영명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