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치안정책연구소-자동차손해배상진흥원, 자율주행 시대 교통안전 대비 업무협약

입력 : 2023-05-04 11:0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3단계 이상 자율주행 차량의 도로 주행 시, 교통사고 분석 협업 등 교통안전 확보 노력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치안정책연구소는 지난 3일 자율주행 시대 교통안전 확보에 대비하기 위해 자동차손해배상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3단계 자율주행 차량 상용화 등 자율주행 시대에 맞는 교통안전 정책 및 표준을 발굴하고 자율주행 시대 교통안전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의 축적된 연구개발 결과 및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자율주행 기술 등 급변하는 신 교통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자율주행 자동차 사고조사 및 예상 유형 연구 △자율주행 자동차 사고조사 방법 표준화 △자율주행 자동차 사고와 관련한 교육 지원 △자율주행 기록장치 데이터 수집·분석을 통한 사고 원인 조사 등에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최종상 치안정책연구소 소장은 “양 기관의 협업을 통해 자율주행 기술 도입에 따라 빠르게 변화하는 교통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안전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치안 자율주행 기술개발 및 현장 적용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현종 자동차손해배상진흥원 원장은 “사업용부터 상용화될 것으로 보이는 자율주행 자동차에 양 기관의 업무 성과를 선제적으로 접목해 자율주행 사고에 대응할 수 있는 제도적 기틀을 마련하고, 피해자 보호를 위한 정책을 세심하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치안정책연구소는 우리나라 유일의 치안 분야 전문 연구기관으로서 자율주행 분야에서는 교통 시스템, 사이버보안, 교통사고 등 자율주행 안전 위협에 대비하기 위한 연구를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다. 또 지난해 9월 경찰청 ‘미래 비전 2050’ 발표를 기점으로 치안 정책과 과학기술의 융합을 촉진하고 치안 과학기술의 직접 개발 및 현장 접목을 위해 ‘국립치안과학원’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2023년 주요 보안 위협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피해를 끼칠 것으로 예상되는 위협은?
공급망 공격
다크웹 기반 랜섬웨어 조직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 지원 해킹그룹 활동
스마트폰을 노린 보안 위협
OT 타깃 공격
피싱 공격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