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마포구, 시 자치구 최초 AI로 지하차도 침수 대비 이상무

입력 : 2023-09-21 08:5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서울시 자치구 최초 인공지능(AI) 기반 지하차도 자동 차단 시스템 도입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마포구는 지난 15일 수해 예방에 총력을 다하기 위해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침수 방지용 인공지능(AI) 차단 시스템을 월드컵천(불광천) 지하차도에 구축했다고 밝혔다.

최근 국지성 집중 호우로 인한 지하차도 침수 사고가 전국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안전에 대한 문제가 크게 대두되고 있으나, 차량 통제 차단기는 사람이 직접 수위 상황을 판단해 작동시키고 있어 즉각적인 사고 대응에 어려운 점이 있었다.

이에 마포구는 하천 옆에 위치해 호우 시 침수 가능성 커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는 월드컵천(불광천) 지하차도에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인공지능(AI) 차단 시스템을 도입했다.

인공지능(AI) 차단 시스템은 월드컵천(불광천)변과 지하차도에 설치된 수위계로 침수 현황을 파악하고 적외선 카메라로 영상 정보를 수집·분석해 자동으로 지하차도 출입을 통제하는 스마트 시스템이다.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심층학습(딥러닝)을 통해 침수를 예측하는 기능까지 갖췄다.

구에 따르면 수집·분석된 정보에 따라 위급 상황 발생 시 지하차도 현장에 설치된 전광판에 실시간 음성경보와 함께 주의 및 통행금지 문구가 표출된다. 또한 수위 단계에 따라 차량 통제 차단기가 자동으로 작동해 집중호우에 신속하고 정확한 조치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 관계자는 “인공지능(AI) 차단 시스템은 자체 서버에 누적된 영상과 수위 현황 자료를 통해 스스로 심층학습(딥러닝)하도록 설계됐다”며, “축적된 자료를 통해 예측하기 어려운 수해 상황에 발 빠르게 대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구는 지난 12일 개소한 ‘마포구 재난안전상황실’에서 24시간 지하차도 상황과 수위 현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해 재난 상황 대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박강수 구청장은 “사고 발생 시 조속한 초동 대응도 물론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우선”이라며, “마포구는 선제적인 재해 예방 대책을 마련해 구민이 안심할 수 있는 ‘365일 안전한 마포’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2023년 주요 보안 위협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피해를 끼칠 것으로 예상되는 위협은?
공급망 공격
다크웹 기반 랜섬웨어 조직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 지원 해킹그룹 활동
스마트폰을 노린 보안 위협
OT 타깃 공격
피싱 공격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