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오늘의 보안 영어] sticker shock

입력 : 2023-12-08 12:0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While inflation is less rapid than it was a year ago, millions of shoppers still feel sticker shock when buying groceries. Payments on federal student loans, which were on pause during the pandemic, have resumed. And higher interest rates have meant larger credit card bills and, for home buyers, mortgage payments.”
-New York Times-

[이미지 = gettyimagesbank]


- sticker는 ‘들러붙는 것’ 혹은 ‘스티커’이고 shock은 ‘충격’입니다. 그래서 sticker shock은 ‘스티커 충격’이라는 뜻이 됩니다.

- ‘스티커 충격’이 과연 무엇일까 생각하면서 위의 예문을 먼저 보겠습니다. 수백만 명의 쇼퍼들이 식료품 가게에서 뭔가를 살 때 sticker shock을 느낀다고 합니다. 고 앞에는 인플레이션이라는 말도 나오고, 뒤에는 학비 대출을 다시 갚아야 한다는 내용이 나오고, 그 다음에는 신용카드 고지서가 훨씬 커진다는 말도 나오네요. 아무래도 가격이나 물가와 관련된 말일 것 같습니다.

- sticker는 미국에서는 ‘가격표’라는 뜻으로 사용되기도 합니다. 왜냐하면 예전 미국 자동차 매장에서는 차의 가격을 커다란 스티커로 만들어 차 창문에 붙여둔 채 전시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차를 구매하려 매장에 갔는데 생각보다 그 가격표 스티커에 적혀 있는 금액이 커서 놀랄 때 sticker shock이라는 말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약 80년대부터 사용되어 온 말이라고 하네요.

- 그러면서 이 표현은 자동차 매장에서만이 아니라 어디에서든 ‘생각보다 높은 가격에 놀란 마음’을 가리킬 때 사용되기 시작했습니다. 위의 예문도 딱 그거죠. 소비자들이 식료품 가게 물가를 보고 놀란다는 뜻입니다.

- 보통 앞에 get이나 feel 등의 동사들이 같이 사용됩니다. 예문을 몇 가지 보겠습니다.
* I think everyone who goes to the petrol station will get sticker shock.
(지금 주유소에 가는 사람들 전부 가격에 놀랄 걸?)
* Laser printers are now as cheap as $150, but the toner cartridges are guaranteed to induce sticker shock.
(레이저 프린터들은 이제 150달러 정도면 충분히 구매할 수 있다. 하지만 토너 카트리지 가격에 적잖이 부담을 느낄 것이다.)
* The sticker shock you get when buying security solutions will lessen after you go through a security incident.
(보안 솔루션을 구매할 때 가격에 놀랐다면, 보안 사고 때문에 지불해야 하는 돈에는 심장이 튀어나올지도 모른다.)

- sticker shock은 모든 영어권에서 통용되는 표현은 아닙니다. 미국에서 주로 사용되는 용어이므로 영국이나 호주, 인도 여행시 이 표현을 사용하면 상대가 못 알아들을 수 있습니다.

※ 이 코너는 보안뉴스에서 발간하는 프리미엄 리포트의 [데일리 보안뉴스+] 콘텐츠를 통해 2주 빨리 만나실 수 있습니다.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보안뉴스>의 보안전문 기자들이 선정한 2024년 주요 보안 키워드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클 것으로 보는 이슈는?
점점 더 지능화되는 AI 보안 위협
선거의 해 맞은 핵티비즘 공격
더욱 강력해진 랜섬웨어 생태계
점점 더 다양해지는 신종 피싱 공격
사회기반시설 공격과 OT 보안 위협
더욱 심해지는 보안인력 부족 문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가속화되는 클라우드로의 전환과 이에 따른 보안위협
모바일 활용한 보인인증 활성화와 인증보안 이슈
AI CCTV의 역할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