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소방청, 2023 산림인접 산불취약지 분석 결과 발표

입력 : 2024-03-20 08:4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산림인접 산불취약지 주택 등 건축물 보호를 위한 비상소화장치 확충지 선정 기초데이터로 활용 예정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소방청은 1년 중 산불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봄철을 맞아 2023년 산림인접 산불취약지 대비·대응 정보체계 구축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산불은 광범위한 면적에 걸쳐 확산되고, 민가 주택 및 문화재 등 주요 시설 보호를 위해서는 화재 초기 신속한 화재 진압이 필요하다.

이에 소방청은 2023년 빅데이터 활용성 강화의 일환으로 해당 데이터 분석을 진행했으며, 국토지리정보원의 지역별 인구 및 건축물·행정안전부의 민방위 대피시설 등 다양한 데이터를 결합해 산불 화재위험도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 소화전과 비상소화장치를 포함한 소방용수시설의 경우 서울이 62만8,000개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경기 18만8,000개·경북 12만3,000개·경남 11만8,000개 순이었다.

10㎢ 단위 면적별 소방용수시설 분포 현황은 서울·부산·인천·광주 순이었고, 인구 1,000명당 소방용수시설 분포 현황은 전남이 가장 많았고 서울·전북·강원 순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이는 시도 지역의 전체 면적 대비 소방용수시설 현황에 해당하는 것으로, 소방용수시설 확충이 필요한 산림지역에 한해서는 보다 정밀한 데이터 분석이 요구된다.

이에 산림면적과 인구수·건축물 수 등을 활용한 산불취약지 분석 결과, 다른 시도에 비해 인구는 적고 산 비율이 높은 경북·강원·충북 지역이 산불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건물과 인구수는 많지만 산 비율이 적은 인천의 경우 산불 화재 위험이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세부적으로는 읍면동 단위 산불취약지수 확인도 가능하며, 2023년 4월 대형 산불이 발생했던 강원도 지역을 중심으로 산불취약지수가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소방청은 해당 분석 결과를 산불 발생 시 피해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에 대한 비상소화장치·소화전 확충을 위한 기초데이터로 활용할 예정이며, 향후 추가 분석을 통해 데이터를 더욱 고도화해 예방 집중지역 선정 등 효과적인 예방 정책 수립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재민 소방청 소방분석제도과장은 “이같은 데이터 분석은 소방용수시설 확충지역 선정 및 산불취약지에 대한 예방·대비체계 구축의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기상정보와 같은 예측 변수의 확장을 통해 분석 결과의 정확성을 높이는 등 적극행정을 통해 대국민 활용 정보 제공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