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Security Congress APAC 2016, 태국에서 개최

  |  입력 : 2016-07-26 15:5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각기 다른 주제로 6개 트랙 운영, 총 30개 강연 진행
올해 신설된 스튜던트 트랙...국내에서 동국대, 상명대, 중앙대 등 참가
태국 정보통신기술 장관 참석...저녁엔 ISLA 시상식 예정


[보안뉴스 문가용] 세계 최대 규모의 보안전문가 단체 (ISC)2가 7월 25일부터 26일까지 Security Congress APAC 2016을 진행하고 있다. 장소는 태국 방콕이며 총 6개 트랙에서 30개 강연이 이뤄진다. 6개 트랙은 각각의 큰 주제를 가지고 있는데, 1) 클라우드 컴퓨팅 2) 정부와 법 집행 3) 보안, 지속가능성, 온전함 4) 모바일 기기와 사물인터넷 5) 스튜던트(학생) 6) 국가 정보 인프라와 산업 통제 기능이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스튜던트(학생) 트랙에는 국내에서 동국대, 상명대, 중앙대가 참여했으며, 학생들의 프리젠테이션과 패널 토의를 통해 국내 예비 보안전문가들이 국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는 평가다.

▲ 스튜던트 트랙에서 프리젠테이션을 하고 있는 상명대 학생


이날 행사에 귀빈으로 참석한 태국의 정보통신기술부 송폰 코몰수라데이(Songporn Komolsuradej) 장관은 인사말을 통해 “정보의 소비 형태 변화로 매일의 생활이 전부 바뀐 현대에 정보를 안전하게 지키는 것은 필수 기술”이라며 “이런 국제적인 행사를 통해 정보보안의 개념과 기술에 모두가 좀더 친숙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ISC)2의 데이비드 쉬어러 CEO는 “올해 콩그레스의 가장 큰 주제는 ‘보안 리더들의 전진’”이라고 소개하며 “보안 각계에 포진해 있는 모든 리더들이 한 자리에 모여 지식과 경험을 공유할 수 있도록 장을 마련한 것이 큰 영광”이라고 밝혔다.

▲ Security Congress APAC 2016 로비 전경


한편, 이 행사는 아태지역 보안 전문가들 중 여러 분야에서 활동이 뛰어났던 사람들을 뽑아 상을 수여하는 ISLA 행사로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한국인 보안전문가는 총 6명이 수상하게 된다.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4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2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키워드는?
다크웹의 대중화 추세, 사이버범죄의 확산을 이끌다
월패드 등 가정집 노리는 해킹, IoT 보안의 패러다임을 바꿔라
클라우드 확산에 따른 보안 위협, 이제부터가 진짜 시작
전략의 혁신으로 중흥기 맞은 랜섬웨어
분산 네트워크와 제로트러스트의 대두
대선·올림픽·월드컵 등 대형 이벤트 노린 사이버공격 대응
메타버스·NFT 등 가상세계 플랫폼 확산과 보안위협
수술실·지하철·요양원까지... CCTV 의무 설치 확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안전과 보안장비의 융합
비대면 트렌드에 따른 인증수단 다양화와 보안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