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씨커스가 예측하는 2018년 보안동향 3가지
  |  입력 : 2017-12-20 17:5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인공지능 기반의 보안분석 솔루션,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EDR), MDR 꼽아
인스소프트, 모글리, 파고네트웍스, 다크트레이스, NSHC 등과 협업 예고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보안 솔루션기업 씨커스(Seekers)가 ‘The Automation of Security’란 주제로 20일 서울 양재 엘타워에서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2015년 설립 후, 보안 하나만 알고 연구해온 씨커스는 글로벌 제품으로 도약하기 위해 개발과 연구 등 많은 노력을 해왔다. 그 결과 가트너 등을 포함한 국내외에서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그 성과를 오늘 행사에서 공개한 것이다.

▲ 씨커스 ‘The Automation of Security’ 컨퍼런스[사진=보안뉴스]


인사말에 나선 최경호 씨커스 대표이사는 “오늘 세미나를 통해 씨커스의 신제품은 물론, 우리가 예상하는 보안의 현재와 미래, 더불어 다른 파트너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의 보안수준을 한 층 더 끌어올릴 수 있다는 사실을 알려 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최경호 대표는 2015년 설립한 씨커스는 2016년에 나아갈 방향을 잡고, 2017년은 실질적인 성과를 이룩했다면서, 특히 해외활동에 주력하면서 글로벌 트렌드를 파악하고 고객들을 발굴해 왔다고 설명했다.

▲ 인사말을 하고 있는 최경호 씨커스 대표[사진=보안뉴스]


“씨커스는 보안기업이지만, 보안만 해서는 완벽한 보안을 할 수 없다는 것을 알기에 여러 방면으로 연구를 지속했습니다. TTA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인정받은 것도 그러한 연구의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씨커스는 2018년 보안 동향으로 세 가지를 예측했다. 인공지능 기반의 보안분석 솔루션과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EDR), 그리고 MDR(Managed Detection and Response)이다. 그리고 씨커스는 이 세 가지 솔루션을 파트너들과 함께 진행하고 있다. 한 조각씩의 퍼즐을 맞춰 하나의 완벽한 보안 솔루션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함께 컨퍼런스를 개최한 인스소프트, 모글리, 파고네트웍스, 다크트레이스, NSHC 등이 씨커스의 전략적 파트너이거나 그 가능성을 타진하고 있는 보안기업들이다. 이들은 서로 시너지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판단하고 있으며, 이미 구체적인 성과를 본 경우도 있다.

최경호 씨커스 대표는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모든 분야를 폭넓게 아우르도록 연구하고 있고, 블록체인 연구 역시 그 일환”이라면서, “오늘 함께한 다양한 기업들과의 연계 역시 이러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노력”이라고 말했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8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데이터3법 통과로 데이터 보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귀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DB암호화 솔루션의 만족도는 어느 정도인가요?
매우 만족
만족
보통
불만족
당장 바꾸고 싶다
올해 도입 예정
필요성을 못 느낀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