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 Case Study

[SECON 2019 미리보기] 센서웨이·솔텍인포넷·슈프리마·스마트코어

  |  입력 : 2019-02-18 10:4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3월 6~8일 개최되는 통합보안 전시회 SECON 2019에 신제품 출품

[사진=센서웨이]

센서웨이, 지능형 침입탐지 복합 솔루션
센서웨이는 국방분야 무인감시 및 감시정찰 센서네트워크 분야의 전문기업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과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센서웨이가 ‘세계보안엑스포(SECON) 2019’에서 선보일 (IRONWALL)’은 무인지상감시센서 솔루션으로서 지진동 센서를 기반으로 장거리 PIR과 열영상, 레이더 등의 센서를 사용해 적의 주요 침투로와 임시 주둔지 경계용으로 주로 군에서 사용되고 있지만 민수용으로도 활용도가 높은 보안 시스템이다. 아이론월 PIDS는 GOP와 중요시설 경계, 발전소, 관공서 외곽 경계 등에 적용할 수 있는 지능형 울타리 침입탐지 시스템이다. 아이론월 PID는 오탐지가 많고 구축비용이 높은 기존 울타리 센서를 대신해 상대적으로 낮은 오탐지율과 저렴한 가격에 도입할 수 있다. 복합 센서 방식을 이용해 오탐지를 낮췄고 월담과 굴토 등 기존 센서가 탐지하지 못하는 침입도 탐지한다.

[사진=솔텍인포넷]

솔텍인포넷, 현장융착형 광커넥터 솔루션
솔텍인포넷(솔텍)은 현재 FTTH 시장에서 요구하는 고품질 서비스에 맞는 ‘현장융착형 광커넥터 솔루션’을 SECON 2019에서 소개한다. 이 제품은 현장조립형 커넥터의 문제점인 매칭젤의 고체화와 높은 접속 손실률로 인한 문제점을 해결했다. 솔텍은 기존에 있던 융착기와 융착형 커넥터의 높은 가격을 해결하기 위해 융착기의 히터 부분을 제외하고 접속점을 양면 테이프 날개 방식으로 보호해 융착형 커넥터의 장점을 살리고, 가격경쟁력도 확보했다. 관련 모델인 SOL-1000은 FTTH에서 사용되고 있는 드롭 케이블에 최적화된 융착형 광커넥터와 융착형 중간 접속자에 최적화된 메이커로 히터의 기능을 제거했다. 솔텍은 SECON 2019 전시장에서 현장융착형 광커넥터를 시연해 볼 수 있도록 부스를 꾸밀 예정이다.

[사진=슈프리마]

슈프리마, 얼굴인식 대중화를 선도할 ‘페이스라이트’
슈프리마는 세계 최고 수준의 생체인식 기술과 보안기술을 기반으로 산업용 출입통제·근태관리 시스템을 공급하며, 지문인식 및 얼굴인식 기반의 보안장비와 보안 시스템 관제를 위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생산한다. 회사에 따르면, 세계 130여 개국, 10억명 이상이 슈프리마의 생체인식 기술을 사용한다. SECON 2019에서 슈프리마는 하이브리드 시스템인 바이오스타(BioStar)2와 바이오인식 ACU인 코어스테이션(CoreStation), 최고 성능의 얼굴인식 단말기인 페이스스테이션(FaceStation) 시리즈, 주 52시간 근태관리 솔루션인 바이오스타 2-TA 등을 소개한다.

바이오스타2는 생체인식 ACU기반의 중앙집중형과 지능형 IP리더 기반의 분산형, 스마트폰 기반의 모바일 솔루션을 동시에 구현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출입통제 시스템이다. 바이오스타 2-TA는 주 52시간 근로제를 완벽하게 지원하는 최신 솔루션이다. 근무시간과 초과 근무시간, 잔여 근무시간 정보를 제공해 법정 근무시간 초과시 이메일로 알려주고, 연장근무 신청과 결제승인 기능도 제공한다. 이밖에도 시차출퇴근제, 선택근무, 탄력근무 등 다양한 형태의 유연근무를 지원한다. 페이스스테이션은 외부광 제어기술로 다양한 조명과 실외환경에서도 인증이 가능한 제품이다. 대용량 초고속 인증기술로 0.5초내 3,000명을 인증할 수 있어 대규모 사업체나 시설에 적합하다. 특히, 특허받은 위조얼굴감지 기술로 보안성을 한층 강화해 정부청사나 군부대, 금융권 등 중요보안시설에 활용되고 있다. SECON 2019에서는 페이스스테이션2와 얼굴인식 제품의 대중화를 선도할 신제품인 페이스라이트(FaceLite)2 제품을 모두 공개한다. 슈프리마는 신제품 페이스 라이트 출시 등에 힘입어 2019년 매출 700억원을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사진=스마트코어]

스마트코어, 사용자 편의성을 최대한 고려한 생체인식 단말
스마트코어는 생체인식을 응용한 출입국심사 전문벤처로, 미 연방수사국(FBI)의 최고 등급 품질인증(IQS Appendix F)을 획득한 출입국심사 장비인 ‘MBAS BS’를 SECON 2019’에서 공개한다. MBAS BS는 양손 지문과 얼굴 영상을 취득하는 기존 시리즈에서 진일보해 10개의 지문과 얼굴 영상을 취득할 수 있다. 내장된 4.3인치 모니터를 사용하면 사용자 메시지와 생체인식 정보 등을 직접 확인할 수 있어 실제 출입국심사 환경에서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면서도 등록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이는 생체정보 취득 통합 단말이다. 스마트코어는 이밖에도 전자여권판독기와 지문 스캐너, 초박막 광학식 지문 센서 및 모듈, 자동 생체인식 신분확인 시스템(ABIS) 등 최신 기술을 적용한 솔루션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보안산업 발전과 수출 활성화에 기여해온 국내 최대 보안전시회 ‘세계보안엑스포(SECON) 2019’는 3월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만 1,300㎡(1,100부스)의 규모로 개최된다. 올해로 19회를 맞이하는 SECON은 전년 대비 약 15% 증가한 15개국 500여 개 국내외 보안 핵심 기업들이 참가하고, 국내외 바이어 및 참관객 4만 9,000명이 참관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질 예정이다.
[김성미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이티스테이션 파워비즈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1년7월1~12월31일 까지엔사인 파워비즈 2021년6월1일~11월30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1년 상반기 발생했던 보안 사건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컸던 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솔라윈즈 사건
콜로니얼 파이프라인 사건
카세야 사건
익스체인지 서버 취약점 사건
원자력연구원/KAI 해킹 사건
국내 대기업 주요 정보 다크웹 유출 사건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