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애플의 작년 전반기 투명성 보고서 보니 정부 요청이 총 3만 건
  |  입력 : 2020-01-21 17:1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장비, 금융 식별자, 계정과 관련된 정보 요청이 총 3만 건 넘어
애플이 응답한 건 82%...국가별로는 독일이 가장 많은 요청 기록해


[보안뉴스 문가용 기자] 애플이 투명성 보고서를 발표했다. 2019년 전반기 동안 정부 기관이 애플에 얼마나 많은 요청을 했는지가 드러났다. 정부 기관들은 애플에 장비와 관련된 요청, 금융 식별자 관련 요청, 계정 관련 요청을 제출했다고 한다.

[이미지 = iclickart]


여기서 말하는 정부는 미국만을 말하는 게 아니다. 전 세계 곳곳의 정부를 의미한다. 작년 전반기 동안 애플이 각 정부로부터 받은 요청은 총 31778건으로, 이는 다음과 같이 나뉜다.
1) EMEA 지역 : 19992건
2) 아태지역 : 6207건
3) 북미 지역 : 4819건
4) 남아메리카 지역 : 760건
이 요청들 중 특정된 장비들은 195577개였다. 애플은 전체 요청의 82%에 대해 정보를 제공했다고 한다.

국가별로 집계했을 때 가장 많은 장비 관련 요청을 보낸 나라는 순서대로 다음과 같다.
1) 독일 : 13558건(21368개 장비가 특정됨)
2) 미국 : 4796건(11457개 장비가 특정됨)
3) 호주 : 1875건(121011개 장비가 특정됨)

금융 식별자와 관련된 요청의 경우, 애플은 74%의 비율로 정보를 제공했다고 한다. 지역별로 들어온 요청의 수는 다음과 같다.
1) EMEA 지역 : 2983건
2) 북미 지역 : 933건
3) 아태지역 : 734건
4) 남아메리카 지역 : 14건
국가별로는 다시 한 번 독일이 1위를 차지했다(1072건).

정부 계정에 대한 요청은 총 6480건 접수됐다. 이를 통해 총 37605개의 계정들이 특정됐다고 한다. 가장 많은 요청을 보낸 건 미국이었다. 지역별 집계 현황은 다음과 같다.
1) 북미 지역 : 3643건
2) EMEA 지역 : 1459건
3) 아태지역 : 916건
4) 남아메리카 지역 : 462건

그 외에도 애플은 민간 부문으로부터도 특정 정보에 관한 요청을 받았다. 미국 지역의 비정부 기관 및 단체로부터 총 243건의 요청이 들어왔고 69건에 대해서 정보를 제공했다고 애플은 밝혔다.

특이하게 정부 기관으로부터 ‘앱 스토어에 있는 특정 앱을 삭제해달라’는 요청도 들어왔다. 총 70건의 요청을 통해 541개의 애플리케이션들이 지목됐다. 하지만 애플이 실제로 삭제한 건 217개였다고 한다.

3줄 요약
1. 애플, 2019년 전반기에 해당하는 투명성 보고서 발표.
2. 정부 기관이 했던 요청을 부문별로 집계했을 때 독일 정부가 1위를 기록한 경우가 많음.
3. 애플은 31778건의 요청을 받고, 82%의 경우 요청된 정보를 제공함.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데이터3법 통과로 데이터 보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귀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DB암호화 솔루션의 만족도는 어느 정도인가요?
매우 만족
만족
보통
불만족
당장 바꾸고 싶다
올해 도입 예정
필요성을 못 느낀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