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5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카드뉴스] 자물쇠 여는 소리로 열쇠를 복제할 수 있다?

  |  입력 : 2020-08-28 16:1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싱가포르국립대학원의 연구진들이 자물쇠에 열쇠가 들어가는 소리만으로 열쇠를 복제하는,
이른바 ‘스파이키(Spikey)’ 기술을 개발했다는 소식입니다!

스마트폰 등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기본 녹음 기능과 소리 신호를 처리해주는 소프트웨어만 있다면 가능하다고 합니다.

소프트웨어를 통해 열쇠와 자물쇠가 만들어내는 ‘딸깍’ 소리들 사이의 시간차를 계산하고, 이를 통해 모양을 유추하는 게 가능하며, 이 데이터를 활용해 모델링을 한 후에는 3D 프린터로 키를 복제하는 게 가능해진다고 합니다.

결과물을 얻으려면 삽입 속도를 일정하게 유지해야 하고, 녹음된 소리를 분석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가 있어야 합니다. 이 소프트웨어는 싱가포르대학 연구원들이 직접 개발하여 일반인이 구하기 어렵지만, 비슷한 지식을 가진 사람이라면 개발할 수 있다고 합니다!

기술을 개발한 연구원들은 “스파이키가 실제 상황에서 구현하는 게 가능한 공격”이고 “실제 실험을 했을 때 성공률이 결코 낮지 않았다”며 “앞으로 사람이 많은 곳에서 함부로 자물쇠를 열면 안 될 수도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신기한 이 기술은 실현 가능성이 높은 무서운 공격 기술입니다. 머지않아 자물쇠를 열 때도 보안 비밀번호를 누르듯 주변을 살피고 열어야 하는 상황이 올지도 모르겠습니다.
[강혜린 기자(boan4@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엔사인 파워비즈 2021년6월1일~11월30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지난 5일 밤 발생한 카카오톡 장애로 인해 일명 ‘넷플릭스법’에 대한 관심이 다시금 높아지고 있는데요. 통신서비스 품질 유지 의무를 부과하고 있는 기업 가운데 가장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부가통신사업자는 어디라고 생각하시나요?
네이버
카카오
웨이브
넷플릭스
구글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