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5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지역난방공사, 분산형 집단에너지 플랫폼 ‘스마트 변온소’ 구축

  |  입력 : 2021-04-17 10:4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신재생에너지, 수소에너지와 집단에너지를 융합한 신 에너지 공급 모델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이하 한난)는 탄소중립 도시 구축을 위해 다양한 신재생에너지와 집단에너지를 연계하는 분산형 집단에너지 플랫폼 ‘스마트 변온소’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지역난방공사]


‘분산형 집단에너지 플랫폼’은 탄소중립 이행을 위해 필요한 신재생에너지, 수소에너지, 저온 미활용열 등 분산에너지와 안정적으로 에너지를 공급하는 집단에너지를 융합하는 시스템이다.

한난은 본 플랫폼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기반의 분산형 전원/열원 확대 △저온/저압의 열수송관 사용을 통한 안전한 열네트워크 구축 △양 방향 열 공급 기반의 에너지 공유 시스템 구축 등 에너지 산업의 혁신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분산형 집단에너지 플랫폼’은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과 제5차 집단에너지 공급 기본계획에 따라 친환경적이고 안전한 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해 신재생에너지를 기반으로 하는 집단에너지 산업의 중요성이 증대됨에 따라 전략적으로 추진됐다.

한난은 지난해 10월 한난 미래개발원(용인시 기흥구 소재)에 신재생에너지 생산을 위한 ‘연료전지’, 저온 지역냉난방 구현을 위한 ‘DH 냉난방설비 및 플렉시블 열수송관’, 광케이블을 이용한 ‘누수감지시스템’, 열계량 및 난방제어를 위한 ‘유·무선 AMI와 스마트 온도컨트롤러’, 에너지 생산/수송/사용 모니터링 및 제어를 위한 ‘통합운영시스템’ 등을 구축했다.

황창화 한난 사장은 “기후위기 극복과 탄소중립은 시대적 사명”이라며, “한난은 정보통신의 발달과 에너지 정책의 변화 등 미래 사회 환경의 변화에 발맞춰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분산형 집단에너지 플랫폼 개발과 그린뉴딜 신사업 창출에 전사적 역량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지난 5일 밤 발생한 카카오톡 장애로 인해 일명 ‘넷플릭스법’에 대한 관심이 다시금 높아지고 있는데요. 통신서비스 품질 유지 의무를 부과하고 있는 기업 가운데 가장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부가통신사업자는 어디라고 생각하시나요?
네이버
카카오
웨이브
넷플릭스
구글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