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안전속도 5030’ 시행 1개월, 교통사고 큰 폭 감소

  |  입력 : 2021-05-29 16:0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경찰청은 지난 4월 17일부터 전국 시행한 ‘안전속도 5030’에 대해 한 달간 효과를 분석한 결과, 특별시·광역시에서 교통사고 사망자가 27.2% 감소하고 통행속도는 1.0㎞/h 감소에 그치는 등 안정적으로 정착돼 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분석에서는 4월 17일부터 5월 16일까지 1개월간 교통사고, 무인 과속단속, 통행속도를 조사했다. 전국 교통사고 사망자는 2020년 234명에서 2021년 216명으로 7.7% 감소했고, 보행자 사망자는 2020년 73명에서 2021년 72명으로 1.4% 감소했다. 특히, 대부분이 도시지역으로 ‘안전속도 5030’ 시행 지역이 많은 특별·광역시의 경우 교통사고 사망자는 2020년 66명에서 2021년 48명으로 27.2% 감소했고, 보행자 사망자는 2020년 31명에서 2021년 21명으로 32.2% 감소하는 등 사망사고 감소효과가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같은 기간에 무인 과속위반 단속통계를 지난해와 비교한 결과, 무인단속장비가 2020년 9,792대에서 2021년 1만1,757대로 늘어났음에도 불구하고 전체 과속단속 건수는 2020년 109만 878건에서 2021년 101만9,847건으로 6.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안전속도 5030 정책 시행으로 단속이 늘어나 과태료 부과가 증가할 것이라는 일각의 우려와는 달리, 많은 운전자가 제한속도 지키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면서 단속 건수가 감소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도시교통정보센터를 통해 4월 24일부터 4월 30일까지 특별시·광역시의 평균 통행속도를 분석한 바, 전년 대비 통행속도는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나 5030 정책이 소통에도 영향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은 앞으로 안전속도 5030의 정밀한 효과분석을 진행해 미비점을 보완할 계획이며, 관계부처와 협력해 ‘안전속도 5030’을 범국민 교통안전 문화 운동으로 정착시켜 나가기로 했다. 또한, 운전자들은 차에서 내리는 순간 본인도 보행자가 된다는 사실을 잊지 말고 속도 지키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1년7월1~12월31일 까지엔사인 파워비즈 2021년6월1일~11월30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1년 상반기 발생했던 보안 사건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컸던 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솔라윈즈 사건
콜로니얼 파이프라인 사건
카세야 사건
익스체인지 서버 취약점 사건
원자력연구원/KAI 해킹 사건
국내 대기업 주요 정보 다크웹 유출 사건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