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포스코ICT-스누아이랩, AI 영상분석 기술 협력

  |  입력 : 2021-06-02 09:4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생산 현장 최적화된 영상분석 AI 알고리즘을 공동 개발해 현장 적용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포스코ICT가 서울대 현직 교수들이 주축이 돼 운영되는 스타트업인 스누아이랩과 AI 기반 영상분석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사진=포스코ICT]


포스코ICT는 정덕균 포스코ICT 사장과 스누아이랩 유명호 대표 등 사업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AI 영상분석 공동연구 및 사업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 사가 기존 보유하고 있는 영상분석 플랫폼을 접목해 생산 및 건설 현장에 최적화된 안전 및 보안, 품질관리를 위한 영상분석 AI 알고리즘을 공동 개발해 현장 적용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포스코ICT는 CCTV 등을 통해 촬영된 영상을 딥러닝으로 자동인식 및 분석하는 자사의 영상분석 플랫폼 ‘Vision AI’를 현장 적용해 철강/제조 분야 공정 자동화 및 품질 향상을 추진하고 있다. 공장에 설치된 Smart CCTV에 적용해 작업자의 쓰러짐 등 이상행동을 자동으로 탐지하는 기술을 개발해 플랫폼에 탑재했는데 최근에는 KISA(한국인터넷진흥원) 인증도 받았다. 또 고위험 작업장 출입자의 헬멧, 장갑, 보호복 등 안전장비 착용 상태까지 체크해 작업자의 안전을 AI로 확인하는 기술도 확보하고 있다.

스누아이랩(SNUAILAB)은 서울대 기술지주회사와 현직 교수 6명과 삼성종합기술원/삼성테크윈(現 한화테크윈) 핵심 연구원들이 주축이 돼 2019년 설립된 조인트벤처다. 스누아이랩은 AI 기반으로 영상 데이터의 메타데이터화를 통한 생성, 분류, 탐색과 자동화된 학습 및 모델의 최적화된 파라미터를 찾아주는 자동화 플랫폼(AutoCare)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영상 촬영 과정에서 발생한 모션 블러 현상을 딥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해 제거, 선명한 영상을 복원하는 기술을 플랫폼에 탑재하는데 성공했다.

이처럼 최고의 기술을 확보한 스누아이랩과 제철소를 비롯한 다양한 산업 현장의 스마트 CCTV 구축과 운영 노하우를 보유한 포스코ICT의 협력을 통해 AI 기반의 영상분석 기술의 확산이 더욱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업계에서는 전망하고 있다. AI 기반의 영상분석이 적용되면 기존에는 담당자가 CCTV 화면을 지켜보며 확인해야 했지만, AI가 특이 상황을 감지해 알려주기 때문에 수요는 점점 높아지고 있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IMS 리서치의 보고서에 따르면 영상인식이 탑재된 글로벌 지능형 CCTV 시장은 2015년 166억달러에서 2020년에는 298억달러(약 35조원) 규모로 성장했다. 업계에서는 국내에 설치된 CCTV의 약 10% 미만이 AI 기술을 탑재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AI 기술 발전과 함께 CCTV의 지능화가 빠른 속도로 진행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1년7월1~12월31일 까지엔사인 파워비즈 2021년6월1일~11월30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1년 상반기 발생했던 보안 사건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컸던 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솔라윈즈 사건
콜로니얼 파이프라인 사건
카세야 사건
익스체인지 서버 취약점 사건
원자력연구원/KAI 해킹 사건
국내 대기업 주요 정보 다크웹 유출 사건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