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제조창업의 요람, 메이커스페이스 전문랩 확충

  |  입력 : 2021-07-30 15:2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중기부, 시제품 제작과 양산 등 제조창업을 지원하는 전문랩 7개 선정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메이커스페이스 전문랩 7개를 선정하고 사이버·물리시스템(CPS) 기반의 ‘3차원(3D) 제조 버추얼랩’을 국내 처음으로 도입한다고 밝혔다.

[사진=중기부]


창작과 제작에 필요한 장비와 시설을 갖춘 ‘메이커스페이스’는 국민 누구나 혁신적인 아이디어의 구현을 도와주고 실제 창업으로 이어지는 공간이다.

이번 선정은 제조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전문랩 확대 등을 골자로 지난 5월 14일 발표한 ‘창업 활성화를 위한 메이커스페이스 효율화 방안’에 따른 것으로 전문랩 5.7:1, 일반랩 8.9: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홍익대(세종), 강원정보산업진흥원(춘천), 목포대(무안), 호서대(아산), 대구테크노파크(대구), 구미전자정보기술원(구미), 충북대(청주)가 전문랩으로 선정됐다.

이 중 홍익대는 세종시 청년인구의 증가에 맞춰 디자인에 기반한 제조창업을 지원하는 시스템 구축을 제안해 가장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에 따라 경북, 세종, 충남, 충북에 전문랩이 선정돼 제주를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 모두 전문랩이 구축된다.

일반랩은 연세대(원주),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거제), 금오공과대(구미), 환동해산업연구원(울진), 케이오에이(서울), 배화여대(서울), 을지대(성남), 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여수), 나래모터(서울), 백석문화대(천안),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수원), 상지대(원주), 가톨릭상지대(안동), 마산대(창원), 공주대(천안)가 선정됐다.

특정 분야에 전문성을 갖춰 제조창업을 지원하는 특화랩으로 전환되는 일반랩은 디엠비(인천, 금속), 씨티엔에스(창원, 이차전지), 패스파인더(부산, IoT)가 선정됐다.

아울러 사이버·물리시스템(CPS)에 기반, 가상과 실제를 융합해 설계와 제작 등 제품 개발을 고도화하는 ‘3차원(3D) 제조 버추얼랩’이 민관 협업을 통해 국내 최초로 도입돼 제품 개발의 시간과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약된다.

민관협업형 전문랩으로 다쏘시스템(佛)과 고려대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3차원(3D)설계와 시뮬레이션 분야 세계 1위 기업인 다쏘시스템(佛)이 3년간 100억원 규모의 소프트웨어(SW)와 컨설팅을 제공하고 정부는 장비·시설 구축 등 초기비용을 지원하며, 기존 전문랩과 연계해 ‘3차원(3D) 제조 버추얼랩’을 운용하는 고려대는 공간과 전문인력을 제공하고 가상현실에서 작업이 가능한 메타버스 스튜디오를 구축한다.

중기부 노용석 창업진흥정책관은 “메이커스페이스를 명실상부한 제조 스타트업의 산실로 개편해 우리나라 제조창업 생태계의 핵심적인 인프라로 발전시키는 한편, 디자인·마케팅 및 유통 등 후속 연계 지원을 강화해 성과를 창출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이티스테이션 파워비즈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1년7월1~12월31일 까지엔사인 파워비즈 2021년6월1일~11월30일 까지2021 전망보고서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1년 상반기 발생했던 보안 사건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컸던 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솔라윈즈 사건
콜로니얼 파이프라인 사건
카세야 사건
익스체인지 서버 취약점 사건
원자력연구원/KAI 해킹 사건
국내 대기업 주요 정보 다크웹 유출 사건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