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친러 성향 해커들, 우크라이나와 동맹군 이간질시키려는 공격 시도

  |  입력 : 2022-05-20 11:4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전쟁 판에 유령처럼 떠도는 헛소문들...신뢰 관계 흔들기 위한 친러 해커들

요약 : 외신인 AP통신에 의하면 친러 성향의 해커들이 우크라이나와 동맹국들 사이의 불신을 심으려는 움직임을 꾸준히 보이고 있다고 한다. 전쟁이 발발하고 많은 우크라이나 난민이 폴란드로 피난을 갔을 때 고스트라이터(Ghostwriter)라는 해킹 집단은 “폴란드 갱단들이 우크라이나 아이들의 장기를 노리고 있다”는 소문을 만들어 퍼트렸다. 가짜뉴스와 허위 정보를 퍼트려 여론을 뒤흔들고 불신을 잠식시키는 건 러시아 정보 기관과 해킹 부대의 오랜 전략이자 특기이기도 하다.

[이미지 = utoimage]


배경 : 이미 여러 해킹 단체에서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자살을 했다거나, 야밤에 우크라이나를 떠났다거나, 우크라이나 군이 항복을 선언했다는 등의 소문들이 전쟁터에서 퍼트리고 있었다. 그리고 이런 주장들은 제대로 된 확인 과정 없이 러시아 매체를 통해 보도되기도 했었다.

말말말 : “고스트라이터 등 허위 정보를 퍼뜨리는 조직들은 관련된 새로운 소식들이 나오면 거기에 각종 살을 붙여 전혀 다른 이야기들을 만들어내고, 이를 확산시킵니다. 사회적 신뢰를 무너트리기 위한 것입니다.” -맨디언트(Mandiant)-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시작 6월30일~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최근 다크웹을 통한 데이터 및 개인정보 유출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다크웹에 대해 아시거나 접속해 보신 적이 있으신가요?
다크웹에 대해 들었지만, 접속해본 적은 없다
1~2번 접속해본 적 있지만, 활용방법은 잘 모른다.
종종 들어가서 업무에 활용하기도 한다.
가끔 전문가를 통해 접속해서 유출 정보를 찾는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