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양산시, 실시간 유동인구 측정 인공지능 서비스 개발 완료

  |  입력 : 2022-06-16 09:0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지역축제 평가의 객관적 지표 및 관광객 수 확인 가능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지역축제는 짧은 시간 내 적은 비용으로 지역을 알리고 지역 내 경제 활성화에 효과적이기 때문에 지방자치단체의 관광 전략으로 활용되고 있다.

[사진=양산시]


지역축제를 평가하는 가장 객관적이고 보편적인 지표는 ‘축제장에 방문한 방문객 수’로 확인할 수 있다. 관광객 수를 ‘과소’ 예측해 축제를 추진할 경우 편의시설 부족으로 축제 만족도 하락과 재방문 의도를 저하시키고, 지역 이미지 손상을 초래할 수 있다. ‘과대’ 예측할 경우 축제 시설의 과도한 공급과 불필요한 인력 등으로 예산 낭비가 발생하게 된다.

양산시는 축제 장소에 방문하는 정확한 관광객 수를 확인하기 위해 2022년 2월 ‘인공지능을 활용한 유동인구 현장 측정장비 개발 용역’ 사업을 추진해 지난 3월 물금 벚꽃길 개방 행사와 5월 월드 힙합 어벤저스 축제에 프로토타입 개발 중인 기기, 프로그램, 시스템 등의 성능 검증 및 개선을 위해 상품화에 앞서 제작하는 시제품 장비를 설치하고 관광객 수를 확인했다.

물금 벚꽃길 개방행사의 누적 관광객 수는 총 7만6,033명, 월드 힙합 어벤저스 축제는 1만4,587명으로 측정됐다. 분석된 결과는 양산시가 보유한 SKT 통신사 유동인구와 KB국민카드 소비데이터를 융합해 축제 분석 결과를 도출했다.

‘이동식 유동인구 현장 측정 장비’는 누구나 활용할 수 있는 OpenSource 인공지능 프로그램과 시중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장비를 조합해 ‘전국 최초로 개발’돼, 행사장 어느 곳이든 자유롭게 설치 운용할 수 있고, 축제지역 인근 방범용 CCTV 저장된 영상 분석도 가능하도록 개발됐다.

유동인구 측정 방식은 4M 거치대 위에 액션캠 카메라를 설치하고, 카메라에서 실시간 송출되는 영상을 양산시가 개발한 인공지능 모델이 이동하는 사람을 스스로 찾아서 계수하는 방식으로 측정한다. 측정된 결과는 시간대별·일자별 누적된 통계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해당 사업은 2022년 행정안전부 ‘공공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정립 및 확산 사업의 후보 과제’로 발탁됐고, 통영시 정보통계과와 포항시 도시재생과에서 벤치마킹 등 양산시가 추진하는 인공지능 행정이 주목받고 있다.

양산시는 ‘장비 운용 및 활용계획’을 수립하고 하반기에는 민간 영역까지 포함해 구도심의 유동인구와 주요 상권 유동인구 실측으로 창업 안정성 제공 등 포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