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델 테크놀로지스, VM웨어와 협력한 HCI 등 멀티 클라우드 및 엣지 솔루션 출시

  |  입력 : 2022-09-15 15:3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델과 VM웨어의 공동 엔지니어링 HCI 솔루션 ‘델 V엑스레일’의 DPU 지원
애플리케이션 및 네트워크 성능 극대화, 초소형 모듈러 시스템으로 VM웨어 엣지 기능 확대
오토ML 추가한 델 검증 설계로 더 빠르고 쉬운 AI 기반 애플리케이션 구축 지원


[보안뉴스 엄호식 기자] 델 테크놀로지스(Dell Technologies)가 VM웨어와 공동 엔지니어링을 통해 개발한 인프라 솔루션 신규 제품들을 출시했다. 양사의 신규 솔루션 및 검증 설계는 멀티 클라우드 및 엣지 분야에 초점이 맞춰져 있으며, 더욱 강력한 성능과 자동화의 이점을 자랑한다.

▲델 테크놀로지스 로고[사진=한국 델 테크놀로지스]

점점 더 많은 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이 퍼블릭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 그리고 엣지로 구성된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폭넓게 사용되고 있다. 상당 수의 조직이 이미 멀티 클라우드 접근 방식을 채택하고 있으며, 델 테크놀로지스가 Vanson Bourne에 의뢰한 연구조사 보고서 ‘글로벌 데이터 보호 인덱스 2021’에 따르면 엣지에서 실행되는 애플리케이션 수는 2024년까지 800%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델은 VM웨어와 공동으로 설계한 HCI(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스트럭처) 기반 DPU 솔루션을 포함해 다양한 V엑스레일 신제품과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된 내용을 소개했다. 제품의 특징과 업데이트된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시스템 성능 향상 : VM웨어와의 공동 엔지니어링과 ‘프로젝트 몬터레이(Project Monterey)’의 성과로서, DPU(데이터 프로세싱 유닛)에서 처리하도록 재설계된 최신 버전의 ‘VM웨어 V스피어 8(VMware vSphere 8)’ 소프트웨어를 V엑스레일에서 구동할 수 있게 된다. 제품은 애플리케이션 및 네트워킹 인프라 성능을 향상시키고, CPU에서 구동하는 서비스를 최신 DPU에서 구동하도록 전환해 TCO(총소유비용) 개선에 도움이 된다.

② 까다로운 워크로드 지원 : V엑스레일(Select VxRail) 시스템은 일부 모델에서 VM웨어의 새로운 vSAN 엔터프라이즈 스토리지 아키텍처(ESA)를 지원한다. 최대 4배 향상된 vSAN 성능으로 까다로운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을 보다 효과적으로 지원한다.

③ 초소형 엣지 시스템 : ‘V엑스레일 러기드 모듈 노드(Rugged Modular Nodes)’은 V엑스레일 시스템 중 가장 작은 폼팩터로 고성능과 확장성을 제공한다. 모듈러 노드는 헬스케어와 에너지, 유틸리티, 스마트 시티 등 다양한 엣지 환경에서 활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2노드 만으로 구성 가능한 온보드형 하드웨어 위트니스(Witness) 시스템을 제공하며, 대역폭이 낮거나 응답시간이 느린 열악한 환경에서 유용하다.

델은 에이펙스 포트폴리오에 VM웨어 워크로드를 위한 신규 오퍼링을 추가해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가속화하고 애플리케이션에 컴퓨팅 및 스토리지 자원을 보다 효율적으로 할당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VM웨어 클라우드를 지원하는 에이펙스 클라우드 서비스(APEX Cloud Services with VMware Cloud)’에 추가된 VM웨어 탄주 쿠버네티스 그리드(VMware Tanzu Kubernetes Grid)’를 위한 관리형 서비스를 사용하면 컨테이너 기반 애플리케이션 개발 방식을 사용해 개발 속도를 높일 수 있다. 델의 매니지드 탄주 서비스를 이용하면 V스피어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통해 쿠버네티스 클러스터들을 프로비저닝할 수 있으며, 전통적인 애플리케이션과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을 동일 플랫폼에서 구성, 테스트, 및 구동할 수 있어 개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에이펙스 프라이빗 클라우드(APEX Private Cloud)’와 ‘에이펙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APEX Hybrid Cloud)’에는 컴퓨팅 단독 옵션이 추가돼, 워크로드 지원 범위를 넓히거나 IT 인프라 효율성을 향상시키고자 할 때 컴퓨팅 또는 스토리지 리소스를 각각 독립적으로 확장할 수 있게 됐다. IT 인프라 규모를 작게 시작해서, 추후 수요에 맞춰 크게 확장할 수 있으며, 컴퓨팅 단독 인스턴스와 ‘에이펙스 데이터 스토리지 서비스(APEX Data Storage Services)’를 연결함으로써 업계를 선도하는 델의 엔터프라이즈 스토리지 데이터 서비스를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자동화된 머신러닝 모델을 사용하는 ‘AI를 위한 델 검증 설계 (Dell Validated Designs for AI)’는 데이터 과학자들이 스킬 레벨에 관계없이 AI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돕는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V엑스레일’ 하이퍼컨버지드 인프라에 H2O.ai, 엔비디아, VM웨어 소프트웨어의 구성 테스트 및 검증이 완료함으로써 최대 18배 빠른 AI 모델을 지원하는 자동화를 제공한다.

글로벌 조사기관 포레스터에 따르면, ‘AI를 위한 델 검증설계’를 사용한 기업들은 가치 확보 시간을 20% 단축할 수 있었다. 또한 ‘VM웨어 탄주’가 포함된 ‘AI를 위한 델 검증 설계’는 강력한 컨테이너 보안을 제공하며, VM웨어 탄주 서비스를 이용해 엣지 단에서 AI를 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김경진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 총괄사장은 “IT의 효율성과 성능을 향상시켜 멀티 클라우드 및 엣지 전략을 간소화하고자 하는 시장의 요구가 늘어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델 테크놀로지스와 VM웨어는 멀티 클라우드와 엣지, 사이버 보안 등 다양한 영역에서 공동 엔지니어링 협력을 통해 고객들이 보다 간편하게 인프라를 관리하고 데이터에서 통찰력을 얻을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덧붙였다.
[엄호식 기자(eomhs@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