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포티넷코리아, 고객 대상 컨퍼런스 ‘포티넷 액셀러레이트 2024’ 성황리 개최

입력 : 2024-05-28 11:4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SOC(보안관제센터) 강화 위해 머신러닝·AI 활용 및 정보에 입각한 방어 구축 전략 방식으로 대응해야

[보안뉴스 이소미 기자] 네트워킹·보안 융합 솔루션 시장을 주도하는 글로벌 사이버보안 기업 포티넷 코리아(대표 조원균)는 28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연례 컨퍼런스 ‘포티넷 액셀러레이트(Accelerate) 2024’를 성공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지사장과 액셀러레이트(Accelerate) 2024 컨퍼런스 전경[사진=포티넷]


이번 행사를 위해 방한한 포티넷 위협 인텔리전스 부문 데릭 멘키(Derek Manky) 글로벌 부사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공격자들은 IT와 OT 환경의 융합을 목표로 전략을 전환하고 있으며 국가적 차원의 APT와 사이버 범죄 기업들은 IT 네트워크뿐만 아니라 중요 인프라와 OT를 직접적인 타깃으로 삼고 있다”면서, “랜섬웨어와 같은 공격은 본질적으로 훨씬 더 표적화되고 전략적인 방식으로 침투되고 있으며 와이퍼 멀웨어와 같은 파괴적인 페이로드가 플레이북에 도입되는 등 패러다임에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아울러 적대적인 플레이북은 점점 더 많은 TTP(Technique, Tactic, Procedure)를 공격에 통합하고 있다”면서, “SOC(보안관제센터)를 강화하기 위해서는 머신러닝과 AI를 활용하면서 정보에 입각한 방어를 구축하는 전략적인 방식으로 대응해야 하는데, 포티넷의 보안연구소인 포티가드랩(FortiGuard Labs)은 AI 기반의 보안 패브릭과 마이터 CTID(MITRE Center for Threat-Informed Defense)를 포함한 업계 공동 노력을 통해 이러한 위험을 완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포티넷 SecOps 사업부 벤자민 마이어(Benjamin Meier) 디렉터는 기조연설에서 “기업의 보안 전략은 대응 조치 전략에서 보호 강화를 위한 사전 예방 전략으로 전환하고 있으며 이에 SecOps에서 AI 및 자동화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포티넷은 생성형 AI(GenAI) 어시스턴트 ‘포티넷 어드바이저(Fortinet Advisor)’를 비롯해 AI를 기반으로 포티넷 보안 패브릭(Fortinet Security Fabric)과 포티가드랩 위협 인텔리전스 및 보안 서비스(FortiGuard Labs threat intelligence and security services)를 혁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포티넷 보안 패브릭(Fortinet Security Fabric) 전반에 적용된 AI는 제로데이 위협 탐지를 지원하고 오늘날의 가장 정교한 공격을 해결할 수 있다. 또한 네트워킹 및 보안 문제가 조직에 영향을 미치기 전에 IT 팀이 이를 개선하고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와 관련해 벤자민 마이어 디렉터는 “포티넷 보안 운영 솔루션(Fortinet Security Operations Solutions)은 AI와 지능적인 분석을 활용해 킬 체인(Kill Chain) 초기 단계에서 정교한 위협을 식별하고 포티넷 보안 패브릭(Fortinet Security Fabric) 전반에서 대응 활동을 자동화해 조사 및 교정 속도를 높여준다”고 설명했다.

포티넷코리아 기술담당 박현희 상무는 기조연설에서 “대부분의 사이버 공격은 애플리케이션과 컨텐츠 계층에 숨어 있으며 라우터와 스위치의 네트워킹 장치는 이를 감지할 수 없다”면서, “포티넷은 연결 전에 애플리케이션·컨텐츠·데이터·사용자·디바이스·로케이션을 확인하는 제로 트러스트 전략을 기반으로 네트워킹을 보호하며 네트워크 보안 및 SD-WAN·유무선 액세스 보안·접근제어·인증과 클라우드·엔드포인트·산업 보안 및 보안 운영(SecOps) 등에서 AI 기반의 혁신적인 위협 보호 솔루션을 제공해 끊임없이 진화하는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사람과 기기와 데이터를 보호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포티넷코리아 대표 조원균 지사장은 “오늘날 사람·데이터·장치는 어디에나 있으며 위협 환경은 전례 없는 속도로 심화되고 있어 기업들이 우수한 수준의 보안을 보장하기 위해서는 소프트웨어·하드웨어·클라우드 기술을 통합해 새로운 접근 방식을 채택해야 한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끊임없이 진화하는 사이버보안 환경 속에서 최신 기술 트렌드와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기업들이 직면한 과제에 대한 재정의 및 해결방안을 제시하고 네트워킹·보안을 융합하는 포티넷 고유의 전문성과 AI 혁신을 위한 장기간의 집중 및 FortiOS 운영체제 전반에서의 제품 통합 능력 등을 기반으로 보안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이번 행사는 포티넷의 차별화된 경쟁력과 사용 사례를 통해 차세대 보안을 넘어 플랫폼 시대로 접어들고 있는 시점에 우리 기업들이 실제적인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됐다”고 말했다.
[이소미 기자(boan4@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