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사태] 급속도로 확산된 이유? 네트워크 웜 형태

  |  입력 : 2017-05-14 13:5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네트워크 웜 형태로 감염과 동시에 공격...확산속도 엄청났다

[보안뉴스 권 준 기자] 워너크라이(WannaCry)로 명명된 랜섬웨어 감염사태가 전 세계로 확산되면서 일반인들 사이에 랜섬웨어에 대한 관심이 폭증하고 있다. 이번 주말 포털 사이트 네이버와 다음 실시간 검색 키워드에 1위를 차지하는 등 오랜 기간 랜섬웨어가 오르내리면서 랜섬웨어 감염을 걱정하는 기업, 일반 사용자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 iclickart


특히, 이번에 전 세계에 확산된 워너크라이(WannaCry) 랜섬웨어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에 있는 SBMv2의 원격 코드 실행 취약점을 통해 침투한 후, 데이터를 암호화해 확장자를 전부 .WCRY로 바꾸는 것으로 알려졌다. 랜섬웨어의 경우 기존에는 이메일에 첨부된 악성코드를 다운로드해서 감염되거나 악성코드가 삽입된 웹사이트 접속시 드라이브 바이 다운로드(Drive-by-Download) 형태로 감염됐는데, 이번에는 네트워크를 통해서 급속도로 감염이 확산된 것이다.

이번 랜섬웨어는 윈도우 SMB 취약점을 악용해 윈도우가 설치된 PC 및 서버를 대상으로 감염시키는 네트워크 웜 형태로 확산 속도가 엄청나게 빨랐던 것으로 드러났다. PC 또는 서버가 감염된 경우 네트워크를 통해 접근 가능한 임의의 IP를 스캔하여 랜섬웨어 악성코드를 확산시키는 특징을 보이기 때문이다. 결국 랜섬웨어 감염과 동시에 공격에 악용되고 있는 셈이다.

SMB(Server Msessage Block)는 Microsoft Windows OS에서 폴더 및 파일 등을 공유하기 위해 사용되는 메시지 형식을 의미하는데, 지난 4월 미 NSA를 해킹한 것으로 알려진 셰도우 브로커스에 의해 SMB 취약점을 공개된 바 있다.

실제 2008년 컨피커 웜이 전 세계 PC를 100만대 이상 감염시킬 때 악용한 취약점이 바로 MS08-067 SMB 취약점이었다. 이로 인해 일부 보안전문가들은 SMB 취약점이 공개됐을 때 해당 취약점을 악용한 대규모 랜섬웨어 악성코드 감염 사태를 우려한 바 있는데, 실제 현실로 이어져 대혼란이 초래됐다.
[권 준 기자(editor@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1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