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전체기사
국토부, 드론 이용한 공공측량 시행한다
  |  입력 : 2018-04-03 15:2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드론 공공측량 제도화 완료, 연간 300억여원 규모 시장 형성 예상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공공의 이해나 안전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측량인 공공측량에 드론이 본격적으로 활용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국토교통부는 드론 공공측량 제도화를 마무리해 드론을 이용한 공공측량 제도를 3월 30일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했다고 밝혔다.

공공측량은 국민의 안전과 공공시설 관리 등에 필요한 측량 성과의 정확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엄격한 작업 기준으로 품질을 관리하며 다른 측량의 기초로 활용할 수 있는 측량으로, 이번 공공측량 분야에 드론 도입은 드론을 이용한 측량 성과가 공신력 있는 측량 결과로 인정받을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이 마련된 것에 의의가 있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은 그간 각종 시범 사업을 통해 드론 영상을 기반으로 영상지도·수치지도 등 공간정보의 제작 기준을 마련하고 측량 정확도를 점검해 드론 측량 도입을 추진해 왔으며, 드론 측량 신기술 도입을 통해 공공 수요를 창출해 드론산업과 공간정보 활성화에 기여함과 동시에 엄격한 품질 관리를 통해 공공측량의 신뢰성을 유지할 수 있는 작업 기준과 성과 심사 기준을 마련했다.

드론을 이용해 공공측량을 실시하면 기존 유인항공기를 활용한 측량 대비 빠른 성과 취득과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드론은 유인항공기에 비해 저고도로 비행하는 만큼 구름 등 기상의 영향이 적어 신속한 촬영이 가능해 전체 측량 기간도 단축할 수 있으며, 기체 유지 관리 등의 비용이 적어 유인항공기 대비 약 30%가량 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연간 약 1,650억원 규모에 달하는 국내 공공측량 시장 중 약 17%[지상현황·항공사진·수치주제도 등 일부 분야 및 일정 면적(2㎢ 이하)]에 해당하는 283억원 규모의 항공·지상측량이 드론측량으로 전환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아울러 드론 측량의 공신력을 인정받고 기술력이 축적됨에 따라 드론 측량 도입을 망설이고 있던 측량업계 전반에 드론 측량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지리정보원 관계자는 “이번 제도 개선에 따라 공공 분야에 상당한 드론 수요를 창출해 드론 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이고, 드론 장비의 발달은 공간정보 산업의 기술 발전을 견인하게 될 것”이라며, “국토교통 신산업인 드론 산업과 공간정보 산업이 상호 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적인 제도 개선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4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드론   #국토부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벌써 2018년 상반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입니다. 올해 상반기 가장 큰 보안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유럽발 일반 개인정보보호법(GDPR) 시행 공포
스펙터와 멜트다운으로 촉발된 CPU 취약점
한반도 정세 급변에 따른 정보탈취 등 사이버전 격화
블록체인 열풍에 따른 스마트 계약 등 다양한 보안이슈 부상
최신 취약점 탑재한 랜섬웨어의 잇따른 귀환
국가기간시설 위험! ICS/SCADA 해킹 우려 증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