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대구시, 어린이보호구역 내 무인교통단속카메라 244대 설치
  |  입력 : 2020-10-06 10:3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대구시는 어린이 교통사고 사전예방과 안전한 보행환경을 위해 초등학교 앞 도로 등 어린이보호구역에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 우선적으로 설치하고 교통신호기와 교통안전시설물도 정비한다.

지난 3월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내 자동차 주행 속도를 30㎞ 이하로 제한하는 일명 ‘민식이법’이 시행됨에 따라 어린이들의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대구시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과속·신호위반 단속카메라를 2년 동안 244대를 설치한다. 총사업비 150억을 들여 초등학교 앞 어린이보호구역에 올해 66개소 106대를 설치하고, 평소 과속 및 신호위반으로 인한 사고다발 지역이나 민원이 많은 지역의 초등학교 앞을 우선으로 2021년까지 총 244대를 설치할 계획이다.

지난해 대구 지역 내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는 30건에 부상 31명으로, 단속카메라 설치 완료 후 운전자들이 경각심을 가지고 서행 운전한다면 교통사고는 현저히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구시는 향후 2022년까지 783개소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무인교통 단속카메라 설치와 함께 교통신호기 설치 및 교통안전표지판 정비 등 교통안전시설 개선 사업도 추진해 어린이들의 등·하굣길 안전을 최우선 보장한다는 계획이다. 윤정희 대구시 교통국장은 “어린이보호구역 내에 교통사고 발생 제로화(Zero)를 위해 여러 가지 시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무엇보다도 운전자들이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운전할 때는 경각심을 갖고 주의해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0년6월22~12월 22일 까지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0년 한해 동안 가장 큰 관심을 갖고 있는 보안 분야는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보안
비대면(언택트) 보안
데이터3법/개인정보보호
빅데이터 보안
클라우드 보안
자율주행차 보안
사물인터넷 보안
스마트시티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