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2022년 블록체인 시범·확산사업’ 공모... 국비 189억 지원

  |  입력 : 2022-03-10 12:5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국비 189억 원 지원...총 24개 공공·민간분야 사업 공모
공공 마이데이터 활용, NFT, DID 등 블록체인 기술의 실생활 활용 기대


[보안뉴스 권 준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원태)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와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블록체인을 활용하여 국민체감도, 업무효율성, 데이터 신뢰성 등이 높은 사업을 발굴하는 ‘2022년 블록체인 시범·확산사업’을 공모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미지=utoimage]


이번 블록체인 시범·확산사업은 디지털 뉴딜 실행계획(2021.1월), 블록체인 기술 확산전략(2020.6월)의 일환으로, 국민들이 실생활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도입 효과를 체감할 수 있고, 업무 효율 제고와 데이터 신뢰성이 필요한 산업 현장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도입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사업 발굴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대국민서비스 확산 중심의 공공분야와 신규서비스 발굴 중심의 민간분야로 구분하여 총 24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부지원금 규모는 총 189억 원으로 상호출자방식으로 지원한다.

KISA는 공공분야에 보건복지부의 복지급여 중복수급 관리, 서울특별시의 공공일자리 근로계약 및 이력관리 플랫폼 등 시범사업 7개, 행정안전부의 공공 마이데이터 유통체계 구축 등 확산사업 4개로 지난해 수요조사와 컨설팅을 통해 선정된 총 11개 사업에 대한 사업자를 선정한다.

또한, 민간분야에는 △대체불가토큰(NFT)·메타버스 활용 △분산신원증명(DID)·전자문서·마이데이터 △블록체인 상호운용성 △자유공모 등 시범사업 12개, 자유주제공모 방식으로 진행될 확산사업 1개로 총 13개 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사업자는 주관·참여 구분 없이 공공·민간분야 총 24개 사업 중 4개 이하로만 지원 가능하며, 지원한 사업은 블록체인 기술을 반드시 활용해야 한다.

KISA는 오는 11일 한국광고문화회관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하며 사업안내, 공공·민간분야 질의응답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이후 4월 중으로 서류검토, 발표평가를 마무리하고 선정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2018년부터 추진 중인 블록체인 시범·확산사업의 성과로 분산신원증명(DID)을 활용한 모바일 전자병적증명서는 2021년 병무청 적극행정 우수사례로 선정됐으며, 의료 마이데이터를 안전하게 활용하는 플랫폼 체계를 마련한 시범사업은 과기정통부 디지털 뉴딜 우수사례로 선정되는 등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KISA 권현오 디지털기반본부장은 “디지털 환경에서의 블록체인 기술은 NFT, 메타버스 등 분야로의 확장뿐만 아니라, 실생활에 더욱 밀접하게 연결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KISA는 올해 블록체인 시범·확산사업을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 준 기자(editor@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