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국토부, 240개 공공기관이 보유한 공간정보 목록 개방

  |  입력 : 2022-07-27 13:3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자율주행자동차·디지털트윈 등에 접목…정책·민간 활용 활성화 지원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국토교통부는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 240개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공간정보 목록을 조사해 오는 28일부터 국민에게 개방한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2016년부터 보유기관, 작성기준, 갱신주기, 활용 분야 등 공간정보와 관련된 다양한 정보 목록을 개방해 왔다. 이를 통해 공공은 물론 민간에서도 공공기관이 생산·관리하는 공간정보를 보다 편리하게 확인하고, 보유 기관을 통해 개방 데이터를 제공받거나 생산기관의 API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이번에 개방하는 공간정보 목록은 10만2,178건으로 2021년 8만5,199건 대비 1만6,979건(19.9%)이 증가한 수치로, 목록조사를 시작한 2011년 이후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 조사된 공간정보 목록은 공간정보 분류체계에 따른 14개 분야 중 국토관리·지역개발 49.6%, 도로·교통·물류 15.6%, 일반행정 9.8%, 지도 9.6% 순으로 조사됐다. 전년보다 20개 기관이 증가한 240개 기관이 공간정보 목록조사에 응해 공간정보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과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여러 기관이 보유한 공간정보를 민간에 개방해 공동 활용할 수 있도록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속적인 노력을 해오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공공이 보유한 공간정보 목록 10만2,178건과 함께 공동 활용 가능한 데이터 중 활용성이 높은 부동산·환경 등 NS센터가 보유한 데이터 603건을 개방하고 지속적으로 다양한 공간정보를 수집하고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강주엽 국토정보정책관은 “공간정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 도로, 자동차, 도시 등 사회 전반에 걸쳐 지능화된 서비스를 가능하게 하는 중요한 자원”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공간정보를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조사·연계를 통해 개방함으로써 자율주행자동차, 드론, 디지털트윈 등 산업 발전의 기반이 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간정보 개방 목록 및 데이터는 국가공간정보포털을 통해 누구나 확인이 가능하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23년 1월12일 수정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3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키워드는?
보안에서 진짜 ‘핫’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전문화, 분업화로 더욱 심해지는 랜섬웨어 공포
2023년 클라우드 생태계를 위협할 다양한 보안이슈들
전 국민이 사용하는 스마트폰, 2023년 해커의 집중 타깃
피싱 공격, 새로운 서비스형 위협 ‘PhaaS’로 더 악랄해지다
2022년 말에 터진 서명키 탈취사건, 2023년의 서막에 불과하다
밀집도 모니터링, 지능형 CCTV와 영상분석 트렌드 주도
주 52시간 근무제 달라지나? 정부 정책 따라 출입·근태 인증 보안 시장 요동
메타버스, 주목받는 만큼 증가하는 보안위협
스마트농업 육성 본격화, 보안과 안전 기반 하에 추진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