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두산, 협력사 경쟁력 강화 위해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 추진

  |  입력 : 2022-09-28 17:1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협동로봇 지원 통해 제조 혁신, 단순 및 위험한 작업 지원 등…생산성 향상 목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두산이 올해도 협력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생협력에 나선다. 두산은 지난 26일 ‘두산 협력사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두산]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은 두산이 협력사 생산공장에 협동로봇 도입을 지원해 단순 반복되거나 위험한 작업을 협동로봇으로 대체시킴으로써 작업 안전성과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으며, 올해는 5개 협력사에 5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두산이 사업을 총괄하고, 한국생산성본부와 대한상의는 협력사 선정·사업 타당성 검토·추진 상황 점검 등을 담당할 계획이다.

협동로봇은 일반적인 산업용 로봇과 달리 안전 펜스 없이 작업자와 같은 공간에서 함께 작업할 수 있을 정도로 작고 가벼우며 안전 기능을 갖췄다. 또한, 정밀제어를 통해 작업의 전문성도 높일 수 있다. 실제로 지난 2020년 협동로봇 도입 지원을 받은 협력사 신성정밀은 생산성을 약 22% 높이고, 불량률을 약 20%까지 감소시키는 성과를 올렸다.

이번에 지원협력 대상자로 선정된 태진전자 김여태 대표는 “두산과 정부로부터 스마트공장으로 전환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게 돼 기쁘다”며, “안전한 작업 환경에서 생산성까지 향상시킬 수 있어 회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두산 관계자는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을 비롯해 협력사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업무 환경을 개선할 수 있는 다양한 상생 협력 방안을 마련해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두산은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약 20억원을 투입해 총 18개 협력사에 생산관리시스템(MES)·제품수명관리시스템(PLM) 등을 구축하고, 효율적인 생산 공정 관리를 지원한 바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