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국가기록원, 세계 디지털 기록 전문가와 첫 국제학술행사 개최

  |  입력 : 2022-10-07 14:2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제1회 국제기록관리포럼’ 개최, 디지털 기록 생산 관리체계 공유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각국의 세계 디지털 기록 전문가가 함께 모여 디지털 기록의 발전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은 7일 ‘제1회 국제기록관리포럼(1st International Forum on Archives, IFA)’을 개최했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국제기록관리포럼은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이 주관하며, 세계의 기록 전문가들이 모여 디지털 기록 관리와 관련된 다양한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1회 토론회의 주제는 ‘디지털 기록의 생산·관리 및 활용’으로, 급변하는 디지털 기록 관리 환경 속에서 세계의 기록 전문가들이 직면한 공통된 고민과 문제점을 공유하고 대응을 논의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400여명의 국내외 기록 관리 전문가들이 온라인과 현장이 병행되는 혼합형(하이브리드) 방식으로 토론회에 참여했다.

첫 번째 순서로 우리나라의 디지털 기록 생산 관리 사례가 발표되며 이어서 캐나다, 영국, 뉴질랜드, 스웨덴 등의 디지털 기록 관리 전문가들이 각국의 사례를 발표했다. 국가기록원은 국제토론회에서 공유된 각국의 우수 사례들을 반영하고, 국제학술대회를 지속 개최해 디지털 기록 정보 관리를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영상 축사를 통해 “정부의 업무처리와 서비스 과정에 인공지능·빅데이터 등 새로운 정보통신(IT) 기술이 적용되면서 다양한 유형의 방대한 디지털 기록 정보가 생산되고 있고, 이러한 디지털 형태의 기록 정보들은 기록물 관리 기관들에게 새로운 기회이자 도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덧붙여 “이번 국제 토론회를 통해 여러 국가의 디지털 기록 전문가들이 모여 다양한 현장 경험에서 도출된 디지털 기록 정보와 관련된 현안들을 논의함으로써 각국의 디지털 기록 관리 기술이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23년 1월12일 수정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3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키워드는?
보안에서 진짜 ‘핫’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전문화, 분업화로 더욱 심해지는 랜섬웨어 공포
2023년 클라우드 생태계를 위협할 다양한 보안이슈들
전 국민이 사용하는 스마트폰, 2023년 해커의 집중 타깃
피싱 공격, 새로운 서비스형 위협 ‘PhaaS’로 더 악랄해지다
2022년 말에 터진 서명키 탈취사건, 2023년의 서막에 불과하다
밀집도 모니터링, 지능형 CCTV와 영상분석 트렌드 주도
주 52시간 근무제 달라지나? 정부 정책 따라 출입·근태 인증 보안 시장 요동
메타버스, 주목받는 만큼 증가하는 보안위협
스마트농업 육성 본격화, 보안과 안전 기반 하에 추진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