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LG이노텍, ‘고성능 자율주행용 하이브리드 렌즈’로 운전자 안전성 높인다

입력 : 2022-12-08 09:0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세계 최초 플라스틱 적용한 ‘ADAS용’ 렌즈 개발 성공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LG이노텍이 ‘고성능 자율주행용 하이브리드 렌즈(이하 고성능 하이브리드 렌즈)’ 2종을 개발했다. 플라스틱 렌즈를 적용해 크기를 줄이고 가격 경쟁력을 높인 제품이다. 이번 개발로 LG이노텍은 글로벌 자율주행용 카메라 모듈 시장에서 우위를 점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LG이노텍]


일반적으로 ‘자율주행용 카메라 렌즈’는 탑승자의 안전에 직결되는 부품으로, 카메라 모듈에 장착된다. 주행보조, 운전자 움직임 인식을 위한 자율주행 솔루션의 핵심 부품이며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유럽에서는 2025년 이후 전 차량에 대해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DMS: Driver Monitoring System)을 장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이번에 LG이노텍이 개발한 ‘고성능 하이브리드 렌즈’는 DMS용과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용 2가지다. 렌즈 내부에 얇은 플라스틱과 유리를 교차 적용해 성능을 더 높인 것이 특징이다. 기존의 자율주행용 렌즈는 온도나 외력에 변형되지 않는 유리로만 제작됐었다. 특히 ADAS렌즈에 플라스틱을 적용해 고성능을 구현한 것은 LG이노텍이 세계 최초다.

LG이노텍은 플라스틱을 사용해 렌즈 크기를 줄이고, 성능과 가격 경쟁력은 높였다. 시중 렌즈가 유리로만 제작돼 원재료비가 높고 두꺼울 수밖에 없어서 고객사는 선택의 여지없이 이를 채택해야만 했다. 이제 고객사는 LG이노텍이 개발한 렌즈로 선택지를 늘릴 수 있게 된 것이다. LG이노텍의 ‘고성능 하이브리드 렌즈’는 완전 유리 제품보다 20~30%가량 두께가 줄었다. 얇아지면서 고객사의 차량 내·외부 디자인 설계 자유도가 높아진 장점을 지닌다.

LG이노텍 관계자는 “자율주행 레벨이 높아질수록 더 많은 센싱 장치가 부착되기에 부품 자체의 크기를 줄이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부품을 대시보드가 아닌 프론트 필러(차체의 앞쪽 좌우의 긴 틀로, 천장과 이어진 부분) 등 차체에 드러나지 않게 적용하고자 하는 완성차 업체 수요가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LG이노텍의 ‘고성능 하이브리드 렌즈’는 완전 유리 제품만큼 성능을 높였다. 이 제품은 온도와 관계없이 일정한 성능을 유지하며 물체를 정확히 인식할 수 있다. 플라스틱은 열과 압력에 따라 성능과 형태가 다양하게 변화한다. 팽창과 수축이 이뤄지는 플라스틱은 유리에 비해 안정성이 떨어져, 견고한 렌즈로 만들기 어려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기에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차량용 렌즈에는 플라스틱 도입이 어려웠다. 차량부품은 사막, 혹한, 혹서 등 다양한 주행 환경에도 성능을 유지해야 하기 때문이다.

가격 경쟁력도 높였다. 유리보다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플라스틱을 채용해서다. LG이노텍은 높은 성능의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객사에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이로 인해 차량부품 및 완성차 업체는 동일한 비용이라면 카메라를 더 설치할 수 있게 돼 자율주행 센싱 성능을 높일 수 있게 됐다.

LG이노텍은 ‘고성능 하이브리드 렌즈’를 앞세워 글로벌 차량용 카메라 모듈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국내는 물론 미국, 유럽, 일본 지역 고객사 대상 프로모션을 활발히 하고 있다. 글로벌 완성차 및 차량부품사에서도 자율주행 기능을 확대하는 추세이기에 DMS, ADAS 솔루션과 관련한 부품 도입에 적극적이다.

LG이노텍은 현재, DMS용 렌즈가 적용된 카메라 모듈 양산을 앞두고 있다. ADAS용 렌즈가 적용된 카메라 모듈도 개발을 끝내고 내년 시장 출격 준비를 마쳤다. 강민석 최고기술책임자(부사장)는 “설계와 검증이 까다로운 렌즈 개발을 단기간에 성공한 점은 고객경험 혁신을 위한 큰 성과”라며, “플라스틱이 지니는 한계를 혁신 기술로 극복한 LG이노텍의 ‘고성능 하이브리드 렌즈’는 시장에 큰 반향을 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인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trategy Analytics)에 따르면 글로벌 자율주행용 카메라 시장은 2021년 4.2조원에서 2025년 7.9조원으로 연평균 17% 가까이 성장할 전망이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2023년 주요 보안 위협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피해를 끼칠 것으로 예상되는 위협은?
공급망 공격
다크웹 기반 랜섬웨어 조직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 지원 해킹그룹 활동
스마트폰을 노린 보안 위협
OT 타깃 공격
피싱 공격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