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KISA, 한-아세안 국제협력사업 ‘아세안 사이버 쉴드’로 사이버보안 역량 강화

  |  입력 : 2023-01-30 18:1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3년간 한-아세안 협력기금 980만 달러(약 120억) 규모

[보안뉴스 이소미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원태)은 ASEAN(동남아시아 국가연합)으로부터 한-아세안 국제협력사업인 ‘아세안 사이버 쉴드(ACS:ASEANCyber Shield)’ 착수를 최종 승인받아 1월부터 공식 수행한다고 30일에 밝혔다.

▲ 사이버보안 역량 강화 목적으로 한-아세안 국제협력사업 아세안 사이버 쉴드를 수행하는 KISA의 전경[사진=KISA]


‘아세안 사이버 쉴드’ 사업은 최대 규모의 ASEAN 정보통신분야 협력 사업으로 아세안 역내 사이버보안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약 3년간 한-아세안 협력기금 980만 달러(약 120억)가 투입될 예정이다. 이에, KISA는 사업 주관기관으로 강원대, 강릉원주대, 브루나이 공대와 공동 수행한다.

한-아세안 협력기금(AKCF, ASEAN-ROK Cooperation Fund) 은 지난 1989년 아세안과 대화관계를 수립 후 양자관계 강화를 위해 1990년도에 설립됐으며 한-아세안 간 개발협력과 인적자원 개발 및 문화·학술 교류 등의 지원을 목표로 운영된다. 주요 사업 내용으로 △아세안 온라인 사이버보안 전문 교육 운영 △아세안 사이버보안 자격제도 연구 △아세안 해킹방어대회 개최(이상 KISA) △아세안 사이버보안 교환학생 운영(강원대, 강릉원주대) △아세안 사이버보안 석사과정 운영(브루나이 공대) 등이 있다.

본 사업을 위해 KISA는 2016년부터 운영된 동남아 해외 전략거점을 기반으로 현지 네트워크를 구축 및 활용했으며, 지난 2020년에 아세안 측에 사업계획을 제안한 이후 약 3년간의 심의과정을 거쳤다. 특히, KISA의 최정예 정보보호 전문인력 양성 교육(K-Shield) 등의 사업을 벤치마킹해 제안한 것으로, 이번 최종 승인을 통해 국내 사이버보안 관련 사업 모델의 효용성이 아세안 지역에서도 입증됐다는 데 의의가 있다.

KISA 이원태 원장은 “이번 한-아세안 국제협력사업 수행으로 사이버보안 선진국으로서 국가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하겠다”며, “KISA는 긴밀한 협조 관계를 통해 아세안 지역의 사이버보안 역량을 강화할 뿐만 아니라, 역량 있는 국내 사이버보안 사업자들의 아세안 진출을 위한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소미 기자(boan4@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시큐아이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오픈AI가 개발한 인공지능 챗봇 챗GPT가 GPT4 버전까지 나오면서 디지털 혁신의 촉매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보안 분야에서도 챗GPT로 인해 보안위협이 가속화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보안업무에 효과적으로 활용된다면 보안대응 역량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의견도 제기됩니다. 이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챗GPT 악용으로 인해 보안위협이 더욱 고도화되고 증가할 것
챗GPT를 악용하는데 한계가 있어 보안위협이 소폭 늘어나는 추세에 그칠 것
챗GPT 활용에 따라 보안대응 업무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
챗GPT의 적극적인 도입 및 적용 통해 보안대응 역량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
보안위협 또는 보안대응과 관련해서는 큰 영향이 없을 것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