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SK쉴더스, 전문 모바일 백신 애플리케이션 ‘모바일가드’로 스미싱 피해 예방 지원한다

  |  입력 : 2023-03-06 17:0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AI 정밀검사로 신종 악성 앱까지 사전 감지... ‘스미싱 검사’, ‘안심스캐너’ 등 지원
자녀, 고령의 부모님 폰에서 악성 앱 설치 시 알림 제공하는 ‘가족케어 서비스-탐지알림’ 기능 제공


[보안뉴스 박은주 기자] 라이프 케어 플랫폼 기업 SK쉴더스(대표 박진효)는 자사 모바일 백신 애플리케이션 ‘모바일가드’로 스미싱 피해 예방에 앞장선다고 6일 밝혔다.

▲ SK쉴더스 ‘모바일가드’[이미지=SK쉴더스]


최근 글로벌 2위에 오른 넷플릭스 영화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에서 스파이웨어(해킹 프로그램)를 활용한 스미싱 범죄를 주요 소재로 다뤘다. 평범한 직장인이 스파이웨어를 통해 스마트폰이 해킹당하고 모든 일상이 붕괴되는 내용으로, 일상생활에서 누구에게나 발생할 수 있어 스마트폰 보안에 대한 경각심이 더욱 커지고 있다.

경찰청 ‘스미싱 발생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8년도부터 4년간 총 2,992명의 피해자와 67억원 규모의 피해액이 발생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의 ‘사칭유형별 스미싱 탐지현황’은 지난 5년간 총 179만 7,667건의 스미싱 문자가 탐지됐다고 보고한다.

SK쉴더스의 모바일가드는 알려지지 않은 신종 멀웨어 대응이 가능한 AI 정밀검사를 제공한다고 소개했다. AI 정밀검사는 ‘AI(머신러닝)검사’, ‘패턴검사’, ’평판 체크’ 등으로 이루어진다. AI(머신러닝)검사의 경우 다수의 민감한 권한을 요구하거나 외부(제3자)로 데이터 전송 여부, 악성 앱에 주로 쓰이는 SDK 사용 여부 등을 확인한다. 패턴검사는 알려진 악성 앱을 탐지하고, 평판 체크는 과잉 탐지를 방지해 범죄를 예방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모바일가드는 △실시간으로 메시지 내 악성 URL을 탐지하는 ‘스미싱 검사’ △안전성이 의심스러운 QR코드의 악성 URL 여부를 파악하는 ‘안심 QR 스캐너’ △사용자 모르게 악성 앱이 설치되지 않도록 실시간 탐지해 알려주는 ‘실시간검사’ △최근 보이스피싱 수법으로 악용되는 원격제어 앱을 탐지하는 ‘원격제어 앱’ 검사 등도 지원한다.

상대적으로 IT·보안 인식이 적은 어린 자녀, 고령의 부모님을 보호자가 케어할 수 있는 기능도 탑재돼 있다. 가족 구성원의 스마트폰에서 악성 앱, 스미싱 문자 등이 탐지되면 보호자에게 푸시 알림을 전송하는 ‘가족케어-탐지 알림’ 기능을 제공한다. 가족케어 서비스는 월 1,000원으로 최대 5명의 가족을 등록할 수 있다.

SK쉴더스 관계자는 “스마트폰 의존도가 매우 높은 현대사회의 특성상 영화 속에 등장한 해킹 위협은 누구에게나 충분히 발생할 수 있어 사전 예방이 중요하다”며,“AI 정밀검사를 탑재해 악성 URL과 앱을 실시간으로 탐지할 수 있는 모바일가드를 통해 증가하고 있는 모바일 해킹에 적극적으로 대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은주 기자(boan5@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오픈AI가 개발한 인공지능 챗봇 챗GPT가 GPT4 버전까지 나오면서 디지털 혁신의 촉매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보안 분야에서도 챗GPT로 인해 보안위협이 가속화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보안업무에 효과적으로 활용된다면 보안대응 역량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의견도 제기됩니다. 이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챗GPT 악용으로 인해 보안위협이 더욱 고도화되고 증가할 것
챗GPT를 악용하는데 한계가 있어 보안위협이 소폭 늘어나는 추세에 그칠 것
챗GPT 활용에 따라 보안대응 업무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
챗GPT의 적극적인 도입 및 적용 통해 보안대응 역량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
보안위협 또는 보안대응과 관련해서는 큰 영향이 없을 것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