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8주년을 축하합니다!!

https://www.fsec.or.kr/
Home > 전체기사

경기도소방, 5월 31일까지 봄철 화재 예방 대책 추진한다

입력 : 2023-03-07 09:4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화재취약자 대상 ‘불나면 대피 먼저’ 화재 대책 안전교육 한층 강화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겨울철 다음으로 화재가 빈번한 봄철을 맞아 오는 5월 31일까지 3개월간 대상별 맞춤형 ‘2023년 봄철 화재 예방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경기도]


최근 5년간 경기도 계절별 화재 발생은 겨울 1만2,886건(12~2월·28.8%), 봄 1만2,405건(3~5월·27.7%), 여름 1만132건(6~8월·22.6%), 가을 9,323건(9~11월·20.8%) 순으로 많았다. 그러나 화재 사망은 봄(125명)이 가장 많았다. 이어 겨울(110명), 가을(68명), 여름(62명)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봄철 화재는 다른 계절에 비해 부주의에 의한 화재 발생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최근 5년간 발생한 봄철 화재 1만2,405건 중 부주의가 원인인 화재는 6,616건으로 53.3%에 달했다. 이어 전기적 요인 2,854건(23%), 기계적 요인 1,383건(11.1%) 등이다.

부주의 화재 중에서는 담뱃불이 2,641건(39.9%)으로 가장 많았고 불씨 등 화원 방치 831건(12.6%), 음식물 조리 776건(11.7%), 쓰레기 소각 655건(9.9%) 등의 순을 보였다. 또한 봄철에는 야외 화재 발생 비율(69.5%)이 계절 중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에 따라 도 소방재난본부는 이러한 봄철 화재 특성과 발화 요인 등을 분석해 봄철 화재 사망자 발생 저감 추진을 목표로 봄철 화재 예방 대책을 수립, 5월 31일까지 시행할 예정이다.

대규모 중점 건설 현장을 대상으로 안전 관리 현장 확인 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근로자, 관계자 대상 각종 소방안전교육도 추진한다. 밀집된 물류창고에는 피난 동선과 비상구 픽토그램(그림으로 정보를 전달) 설치 등 피난 환경 개선을 통한 작업자 대피 중심 시책을 추진한다.

20년 이상 경과한 노후 공장시설에는 화재 안전 행정지도와 함께 안전 교육을 추진하고, 도내 영세 사업장 1곳을 선정해 안전 관리를 개선한 뒤 모범안을 제시하는 소방안전 혁신 사업장 구축 및 모델 제시 사업도 진행한다.

주거용 비닐하우스와 컨테이너, 고시원과 같은 소규모 숙박시설 등 화재 취약 주거지역에는 월 1회 이상 현장 지도 방문하고 전기와 가스 등 관계기관 합동 안전컨설팅을 추진한다. 특히 고연령 어르신을 비롯한 화재취약자에게 ‘불나면 대피 먼저’ 화재 대피 안전교육을 한층 강화한다.

조선호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은 “사회적 특성을 고려해 다중이용업소와 숙박시설, 행사장에 대한 맞춤형 안전 관리도 강화할 방침”이라며, “봄철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빈번한 만큼 도민들께서 화재안전 기본 수칙을 준수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