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방통위, ‘제5회 지능정보사회 이용자 보호 국제컨퍼런스’ 개최

입력 : 2023-12-02 10:47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생성형 AI와 인간(Generative AI and Humans)’ 주제로 국제사회 이용자 보호 관련 정책 논의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와 정보통신정책연구원은 지난 1일 ‘제5회 지능정보사회 이용자 보호 국제컨퍼런스’를 개최했다.

2019년부터 개최해 올해 5회째를 맞이한 이 행사는 그동안 지능정보사회의 급격한 변화에 발맞춰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인공지능, 메타버스 등 새로운 기술의 윤리 이슈와 거버넌스 관련 사항 등을 국내외 전문가들과 함께 논의해 왔다.

올해는 ‘생성형 AI와 인간(Generative AI and Humans)’을 주제로 해, 챗지피티(ChatGPT)의 등장으로 인해 우리 사회에 화두가 된 생성형 인공지능과 인간의 협력과 갈등에 대해 논의했다.

컨퍼런스는 총 3개의 세션으로 구성됐다. 첫 번째 세션은 학계를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샴 선더 교수(미국 펜실베니아주립대)가 ‘생성형 AI와 인간심리학’을 주제로 사회적 책임을 기반으로 하는 신뢰 구축 방안에 대해 기조 발제했고 성용준 교수(고려대)가 ‘인공지능 시대’를 주제로 AI 기술을 위한 신뢰와 프라이버시에 대해 발표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산업계를 대표해 마이크로소프트 마이크 예 아시아 총괄대표가 ‘생성형 AI 시대의 도전과 기회’라는 주제로 윤리적이고 지속가능한 인공지능에 대해 발표했으며, 이어서 네이버 클라우드 이화란 리더가 ‘책임감 있는 AI’를 주제로 안전하고 신뢰 가능한 초거대 언어모델에 대해 발표했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생성형 AI와 인간’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토론을 벌였다. 이준환 교수(서울대)가 좌장을 맡고 발제자들과 이상욱 교수(한양대), 최재식 교수(KAIST), 이현경 부연구위원(정보통신정책연구원), 한석현 실장(서울 YMCA)이 토론에 참여했다.

방통위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논의된 다양한 의견을 바탕으로 인공지능 산업의 활성화를 저해하지 않으면서 국민의 안전, 인권 보호, 민주적 의사결정 등 우리 사회가 공동체적 가치로 추구하는 원칙이 인공지능 서비스에도 지켜질 수 있도록 관련 제도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