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내게 필요한 재난정보 한눈에 쉽고 빠르게... 서울시, ‘서울안전누리’ 새단장

입력 : 2024-03-16 14:5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서울 재난·안전 정보를 신속·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서울시민에게 꼭 필요한 각종 재난·안전 정보를 제공하는 재난안전정보 포털 ‘서울안전누리’가 더 쉽고 편리해진다. 다양한 기기에서 내 위치를 중심으로 가까운 대피소·제설시설물·안전편의시설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고, 장애인·고령자·외국인 등이 재난 정보의 사각지대에 놓이지 않도록 개선된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미지=서울시]


서울시가 재난안전정보 포털인 ‘서울안전누리’를 새롭게 단장해 새롭게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알고 싶은 재난유형을 선택해 한곳에서 모든 정보를 확인할 수 있고,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내 주변 재난속보 알람도 구독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기후변화로 인해 재난이 갈수록 일상화되는 시대에 복잡·다양화된 재난안전정보를 한곳에 모아 신속·정확하게 제공하고자 했다며 이번 누리집 개편의 이유를 설명했다.

‘서울안전누리’는 2013년부터 운영을 시작해 왔으며 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매년 이용자 설문조사를 실시, 시민 의견을 적극 반영해 누리집의 기능과 디자인을 지속 개선해 왔다.

다양한 기기에서 제약 없이, ‘재난상황판’으로 한눈에 정보 제공...접근·편의성 높여
우선 필요한 정보를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메뉴가 간소화됐다. 유사한 정보를 한데 모아 볼 수 있도록 6개 메뉴(△재난사고속보 △행동요령 △재난안전시설 △주요 안전정책 △열린마당 △안전기술제안)로 제공하고, 전체적인 디자인도 가독성을 높여 이용에 편리함을 더했다. 아울러 PC와 모바일 등 다양한 기기에서도 모든 서비스를 제약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 접근성도 크게 개선됐다.

그동안 모바일에서는 별도의 애플리케이션인 ‘서울안전앱’을 설치해야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었으나, 이제부터는 모바일 웹에 접속하는 것만으로도 PC와 동일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반응형 웹으로 전환했다.

‘재난사고속보’ 기능도 크게 달라진 점 중 하나다. 가까운 대피소와 같은 재난유형별 정보·행동요령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구성하고, 특정 재난 발생 시 자동으로 관련 재난정보가 상황판 형태로 화면에 전면 표출돼 실시간으로 정보를 제공하고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재난사고속보’에는 전체 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사고속보’는 물론, 11개의 재난 유형별로 필요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실시간 인구 혼잡도, 폐쇄회로(CC)TV 영상, 재난 문자, 안전 뉴스 등의 콘텐츠도 추가로 제공한다.

나에게 가까운 대피소 찾기, 원하는 재난 속보 구독 등...사용자 개인별 맞춤 서비스
사용자의 위치정보와 구독 설정을 기반으로 한 ‘사용자 맞춤형 서비스’도 제공한다. 현재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대피소, 안전편의시설 등의 정보를 한눈에 확인하고 찾을 수 있도록 길 찾기 기능까지 연동했다. 아울러 재난 유형과 지역을 선택해 원하는 속보를 알림으로 받아볼 수 있는 ‘구독 설정’ 기능도 추가됐다.

PC와 모바일의 누리집 ‘환경설정’에서 재난속보 알림 서비스 ‘구독’을 선택하면 원하는 재난 유형을 선택해 속보를 받아볼 수 있다. 내 위치를 기준으로 1~10㎞ 또는 시 전체로 관심 지역을 세분화해 설정할 수 있다.

재난안전정보에 사각지대 없도록...행동요령 음성서비스, 외국어 재난속보 알림 제공
재난안전정보 활용에 정보 소외계층이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약자와의 동행 기조를 담은 서비스 품질 개선도 이뤄졌다. 장애인이나 고령자 등 정보 접근 약자도 불편 없이 누리집을 이용할 수 있도록 웹 접근성(Web Accessibility)을 개선했고, 외국어(영·중·일어) 누리집에도 재난속보 알림 서비스를 추가해 다양한 언어로 안전 속보를 제공한다.

재난속보와 행동 요령을 음성안내로 제공하고, 글자 크기 조절 기능을 추가해 누구나 편리하게 재난안전정보에 접근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서울에 거주하는 외국인이 증가하는 추세에 발맞춰, 언어 장벽으로 인해 재난문자를 받고도 대응하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하지 않도록 외국어(영·중·일어) 재난속보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긴급상황에서 연락할 수 있는 대사관 정보 및 다국어 지원 긴급연락처 정보도 추가했다.

마지막으로 시민 안전에 도움이 되는 새로운 재난 관리 기술을 누구나 손쉽게 제안할 수 있는 ‘안전기술제안’ 게시판도 신설했다. 제안하고 싶은 재난·안전 관리 기술이 있으면 이 게시판을 이용하면 된다. 시는 민간의 우수한 재난‧안전 관리 기술을 도입하고 활성화하기 위한 소통의 창구로 해당 게시판을 활용할 계획이다.

김성보 서울시 재난안전관리실장은 “재난이 발생하면 무엇보다 신속한 상황전파와 정보 제공이 중요한데, 이번 서울안전누리의 전면 개편을 통해 누구나 재난 정보를 빠르고 편리하게 한곳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며, “앞으로도 365일 안전한 서울을 위해 시민에게 꼭 필요한 재난안전정보를 보다 쉽고 편하게 찾아볼 수 있도록 시민의 눈높이에서 서비스를 지속 개선하고 보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