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특집]스마트폰 보안 3대 원칙-IP 영상감시 장비와 스마트폰
  |  입력 : 2010-04-19 15:2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최근 전 세계 모바일 단말기 시장은 그야말로 스마트폰 열풍이 불고 있다. 이와 더불어 최근 몇 년간에 걸쳐 3G, 와이브로(WiBro), 와이파이(WiFi) 등 광대역 무선인터넷망의 경우 전 세계적으로 급속한 성장을 이룩했다. 이와 같은 모바일 시장의 제반 인프라 급성장이 IP 영상감시 장비 시장에 어떠한 영향을 초래할지 살펴본다.


스마트폰이란 무엇인가?

스마트폰이 무엇이며 그 정의가 어떤지에 대하여는 아직 명확하지 않으며 조금씩 확장된 뜻으로 진화를 해오고 있다. 여러 혼재되는 정의 속에서 가장 널리 쓰이는 정의는 기본적인 휴대폰 기능에 컴퓨터 기능이 포함된 것이다. 다른 말로 컴퓨터를 휴대할 수 있도록 초소형 컴퓨터에 휴대폰 기능이 포함된 것을 일컫는 것이다. 즉, Smart Phone = Mobile + PC라고 할 수 있다.


좀 더 넓은 개념으로는 개방성이 있는 휴대전화로 볼 수 있다. 즉, 제조사가 설치한 소프트웨어 등을 떠나 플랫폼을 기반으로 사용자가 원하는 기능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를 지칭한다.


스마트폰의 특징

스마트폰의 가장 큰 특성은 개방성이라 할 수 있다. 웹 2.0 정신에 맞게 사용자 중심의 사용 환경이 갖추어져 있어 사용자가 원하는 프로그램을 자유롭게 설치, 삭제가 가능하도록 되어 있다는 점이다. 즉, 모바일 웹 2.0이 반영된 것이라 하겠다. 이를 일반 단말기와 비교해 보면, 가장 중요한 차이점은 일단 스마트폰은 OS가 탑재되는 폰이다. 간단하게 설명하면 휴대폰을 컴퓨터처럼 사용할 수 있는 것이다. 대표적으로 우리가 알고 있는 윈도우즈라는 운영체제가 스마트폰에는 윈도우 모바일이라고 들어가 있는 것이다. 그래서 PC와 연결하거나 흔히 말하는 앱스토어에서 애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아서 설치한 다음 사용하면 된다.


이렇게 앱스토어에 접속할 때 일반 폰은 데이터 통화료가 발생하지만 스마트폰은 와이파이(WiFi)라는 무선랜이 탑재되어 있어서 무선랜이 가능한 곳에서는 무선 인터넷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무료로 인터넷 사용이 가능하다.


다음으로는 개방성이다. 통신망에 의존하지 않는 독자성과 응용프로그램 선택 가능성의 무제한성이라고 볼 수 있다. 기존은 이통통신사가 허용하는 범위에서만 사용이 가능한 제약에서 벗어나 사용자 중심의 사용 환경과 개발자들이 자유롭게 응용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사고팔 수도 있다는 점이다. 이는 사용자에게 큰 매력으로 다가온다. 자기가 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자기만의 사용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는 것은 기존 모바일에서는 느끼지 못하던 만족감을 주기 때문이다. 그리고 스마트폰의 OS는 PC 운영체제와 같은 프로그램이 있어서 MP3를 재생하거나 메일 송수신이 가능하며, PC 사용 환경과 같이 다양한 제어가 가능하다.


일반 휴대폰을 통한 실시간 모니터링 접근 방법

일반 휴대폰과 IP 영상감시 장비에 의한 실시간 영상 모니터링은 대략 2000년경 무렵부터 점차적으로 소개되기 시작했다. 초기에는 대부분 PC의 웹에 해당하는 모바일 WAP(Wireless Application Protocol) 방식으로 접목이 시도됐다. 당시는 휴대폰의 CPU가 현재 휴대폰의 CPU 사양과 비교하여 현저히 낮았으며 이동통신망 또한 CDMA-1x가 보편적이던 시대로 현재와 비교해서는 모바일 시장의 제반 인프라가 현저히 떨어졌다.

 

더욱이 WAP 프로토콜 또한 높은 영상 프레임을 제공할 수 없었기 때문에 일반 휴대폰과 IP 영상감시 장비를 연계한 초기 시장은 1~3프레임 정도에 불과했다. 그러다가 2004년 무렵에 국내 모바일 시장의 새로운 변화가 초래되었다. 국내 모바일 플랫폼이 WIPI로 통합되었고, WIPI로 플랫폼이 통합되던 시기와 맞물려 휴대폰에 탑재되는 CPU 사양이 ARM7에서 ARM9으로 급속히 대체되어 출시되기 시작했던 것이다.


또한, 이동통신망이 기존의 최대 144kbps의 CDMA-1x에서 최대 384kbps의 EVDO 서비스가 보편적으로 제공되기 시작하면서 휴대폰을 통한 실시간 모니터링 솔루션 개발에 있어 변화가 이루어졌다. 즉, 기존의 WAP 방식에서 WIPI 플랫폼 기반의 VM(Virtual Machine) 방식으로 개발되기 시작한 것이다. 이를 통해 서비스 성능 개선(서비스 프레임, 화질, 기능 개선 등)이 이루어졌으며, 이후 3G 서비스의 보급에 따른 이동통신망의 지속적인 성장에 따라 관련 서비스는 성능 개선이 지속되어 왔다. 아래는 VM 기반의 모바일 모니터링 프로그램과 IP 영상감시 장비연동 형태에 대한 보편적인 구성도이다.  


그림 1에서처럼 두 가지 형태의 서비스는 각각 중요한 문제점을 안고 있다. 왼쪽 서비스 구성도는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변환과 스트리밍을 동시에 수행해야 하는 서버를 구현하여 운영해야 한다. 하지만 1대의 변환/스트리밍 서버가 동시에 대응할 수 있는 영상장비의 수가 수십 대에 불과하기 때문에 영상장비가 많이 보급됨에 따라 너무나 많은 서버를 증설해야 하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서비스를 유지하기가 어렵다. 그리고 오른쪽의 서비스 구성도는 모바일 서비스를 전용으로 제공하기 위한 JPEG 칩을 별도로 영상장비에 추가해야 하기 때문에 영상보안장비의 단가 상승을 초래하게 된다.


스마트폰을 통한 실시간 모니터링 접근 방법

국내에서 KT가 애플의 인기 스마트폰인 아이폰을 지난 11월 28일 공식 출시하면서 그간 폐쇄적인 영업전략을 고수해 온 국내 통신업계에 큰 파장이 일고 있다. 벌써 대항마로 꼽혀온 삼성전자 옴니아폰의 가격이 국내에서만 파격적으로 인하를 단행하는 등 그간 좀처럼 변화의 움직임이 없던 국내 이동통신 시장에도 변화의 바람이 크게 일어나고 있다. 이와 같이 스마트폰의 급속한 성장에 따른 휴대폰 시장의 변화와 앞서 간략히 언급한 기존의 일반 폰과 다른 스마트폰의 특징 속에 IP 영상감시 장비와 휴대폰을 연동하는 서비스 형태도 변화가 일어나고 있고, 점차 그 수요가 구체화되고 있다.


이에 따라 벌써 스마트폰 중에서도 최근에 가장 화두가 되고 있는 아이폰을 이용해 IP 영상감시 장비를 실시간 모니터링하는 솔루션이 국내외에 소개되고 있는데, 이는 기존의 일반 휴대폰을 통한 접근방법과는 큰 차이가 있다. 아이폰 보급에 따라 활성화되고 있는 스마트폰을 IP 영상감시 장비와 연동하는데 있어 다음의 스마트폰 특징들이 주요하게 고려되고 있다.


웹 접근성 증가

스마트폰이 기존의 일반 휴대폰과 다른 가장 중요한 특징 중의 하나가 PC와 같은 웹 접근성이다. 아이폰의 도입으로 웹 접근성에 대한 관심이 더 높아지고 있으며, 이로 인해 풀 브라우징에 익숙해지고 있다. 최근 IP 카메라, IP 네트워크 비디오 서버 등 대부분의 IP 기반 영상장비들이 웹 기능을 제공하고 H.264 혹은 MPEG-4 기반의 표준 동영상 코덱 및 표준 네트워크 프로토콜이 탑재되어 있다. 여기에 아이폰 역시 웹과 표준 H.264/MPEG-4 기반의 표준 동영상 코덱 및 표준 프로토콜을 지원하면서 P to P(Peer to Peer) 형태로 스마트폰의 웹에서 IP 영상감시 장비를 직접 접속하여 실시간으로 영상을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이는 앞서 언급했던 기존 일반 휴대폰에서의 모바일 영상 모니터링 서비스와는 차이가 있다. 하지만 웹을 통한 이와 같은 접근방법에서의 문제점은 WiFi가 아닌 이동통신망을 이용하는 상황에서 발생하는 요금 문제이다. 아이폰과 같은 스마트폰의 경우 사용 패킷량에 따라 요금이 부과되기 때문에 이에 대한 적절한 고려가 없으면 사용자에게 지나친 요금부담을 줄 수 있다. 아직까지도 영상감시 장비를 통한 영상 모니터링의 메인은 PC이며, 휴대폰을 통한 모니터링을 부가적으로 제공하는 형태이다. 최근 영상감시 장비를 통한 PC 유선 기반에서의 영상 모니터링 서비스는 아주 고해상도를 요구하기 때문에 스마트폰을 통한 영상장비 접속 시에도 이처럼 고해상도의 많은 패킷량의 데이터를 수신 받게 된다. 


범용 OS 탑재와 앱스토어

가트너는 OS를 일반 휴대폰과 스마트폰과의 가장 중요한 차이점으로 보고 있다. 기존의 일반 휴대폰을 통해서는 PC에서 개발한 모바일 프로그램을 자유롭게 PC와 연결하여 프로그램을 다운로드 받는 것이 불가능했다. 하지만 PC와 같은 범용 OS가 탑재되어 나오는 스마트폰에서는 PC와 연결하여 애플리케이션을 직접 다운로드 받거나 흔히 말하는 앱스토어에서 애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아서 설치한 다음 사용하면 된다.


이는 모바일 서비스 시장의 큰 변화를 초래하게 될 것으로 본다. 앱스토어는 기본적으로 모바일 단말기 중 스마트폰을 통해 이루어지는 것이 보통이다. 이것은 스마트폰의 개방성 및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접근성에 기인하는 것으로 대표적 앱스토어인 애플의 App Store, 구글의 Android Market 등은 모두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과 같은 스마트폰이 대상이다. 과거 마땅한 유통채널이 없어 시장 진출이 어려웠거나 불가능했던 중소 콘텐츠 및 애플리케이션 기업들은 스마트폰을 목표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앱스토어에 등재하고 있다. 따라서 모바일 영상보안 시장 또한 기존 이동통신사의 종속에서 벗어나 보다 개선된 모바일 제반 인프라를 기반으로 보다 자유롭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공급할 수 있게 됐다.


무선 인터넷의 활성화

아이폰의 등장은 유선 인터넷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이용요금 때문에 무선 인터넷이 활성화되지 못한 국내 무선 인터넷 시장에도 변화를 불러올 전망이다. 특히, 정부의 정책목표도 무선 인터넷 활성화를 기치로 표방하고 있는 만큼 아이폰은 이를 실현시켜 줄 가장 유용한 수단이 될 전망이다.


국내 무선 인터넷은 지나치게 3G망과 와이브로에 의존해왔고 이통사들은 자사의 무선 콘텐츠를 쓰도록 단말기의 무선랜(WiFi) 탑재를 막아왔다. 이에 뒤늦게 정부도 무선 인터넷 개방을 표방하고 이통사의 무선 인터넷 매출비중을 3년 안에 50%까지 끌어올리기로 하고 이통사들에 요금인하를 독려하고 있다. 이에 이통사중 KT가 무선 인터넷 요금 인하를 위해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를 내놓았고, SK텔레콤은 무료 데이터 이용량을 대폭 늘린 무선 인터넷 신규 정액제를 출시했으며, LG텔레콤도 스마트폰용 무선 인터넷 요금제를 절반이나 인하해 주기로 하면서 장벽을 낮추고 있다. 이에 향후 아이폰을 통해 무선 인터넷이 활성화되면 이통사들도 데이터 통신에 따른 수익이 증가할 것이고, 사용자들도 각종 소프트웨어를 앱스토어에서 사고팔게 됨으로써 국내 소프트웨어 업계도 발전하고 이용자들의 생활방식도 변화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맺음말

마지막 결언으로 정리하면서 기존에 서비스되고 있는 모바일 영상보안 솔루션과 최근에 스마트폰을 기반으로 준비되고 있는 모바일 영상보안 솔루션에 대하여 앞서 언급했었던 제약 사항을 극복할 수 있는 보다 효과적인 실시간 모바일 영상보안 솔루션을 제안한다. 이를 위한 접근방법으로 아래 구성도의 VM 애플리케이션 기반의 스마트폰과 IP 영상보안 장비와의 연동방법을 제안한다.


위의 구성도는 H.264 및 MPEG-4와 같은 H/W 코덱 칩은 PC에 대응하고, 필자의 회사에서 보유하고 있는 임베디드 영상장비 및 모바일 단말기에 최적화되어 개발된 S/W 기반의 동영상 압축기술은 스마트폰 전용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이를 통해 별도의 코덱을 이용한 모바일 전용 애플리케이션과 PC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IP 영상보안 장비에 별도로 구동하도록 하여 PC와 휴대폰에 각각 독립적으로 대응함으로써 PC와 휴대폰의 특성에 맞는 각각의 영상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변환 및 스트리밍 서버 운영의 부담, 모바일 전용 JPEG 코덱칩의 추가를 통한 장비의 비용 상승의 부담, 모바일 이용요금 부담 등을 없애거나 최소화 할 수 있다.

<글 : 이 창 호 | (주)멀티비아 연구소장·부사장(leeho213@miltivia.co.kr)>


[월간 시큐리티월드 통권 제158호(info@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0년6월22~12월 22일 까지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화상회의, 원격교육 등을 위한 협업 솔루션이 부상하고 있습니다. 현재 귀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협업 솔루션은 무엇인가요?
마이크로소프트의 팀즈(Teams)
시스코시스템즈의 웹엑스(Webex)
구글의 행아웃 미트(Meet)
줌인터내셔녈의 줌(Zoom)
슬랙의 슬랙(Slack)
NHN의 두레이(Dooray)
이스트소프트의 팀업(TeamUP)
토스랩의 잔디(JANDI)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