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국방부·국정원, ‘2015년 대한민국 화이트햇 콘테스트’ 개최
  |  입력 : 2015-08-17 14:3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국가 차원의 사이버 위협 대비 위한 사이버 인재 발굴


[보안뉴스 김태형] 국방부와 국정원이 공동 주최하고, 국군사이버사령부가 주관하는 ‘2015년 대한민국 화이트햇 콘테스트’(이하 화이트햇 콘테스트)가 오는 10월 26일 The-K호텔(서울시 양재동)에서 개최된다.


지난 2013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 3회째를 맞은 화이트햇 콘테스트는, 지속적인 해킹 공격과 사이버 위협 상황 발생이 증가됨에 따라, 국가적 차원의 사이버 인재를 발굴하기 위해 개최하고 있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었던 소니 픽쳐스, 한수원 해킹 사건 등 사이버 안보 분야 중요성이 강조되는 시점에서 화이트햇 콘테스트는 국내 4대 해킹방어대회로 손꼽힌다.


본 대회는, 8월 17일 사이버 공모전을 시작으로 하여, 10월 10일~11에 해킹방어대회 예선, 10월 21일 본선, 10월 26일 화이트해커 선포식을 끝으로 폐막식을 갖는다.


‘사이버 공모전’은 작년 대회와 동일하게 사이버 정책과 사이버 기술 두 개 분야에서 진행한다. 참가자들은 사이버 보안 분야의 발전에 기여할 정책 또는 기술을 제안하고,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우수작을 선별한다.


채택된 우수작은 시상 후, 국가 사이버안보 발전을 위해 사이버전 연구 개발 사업과 연계하여 계속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 예정이다. 한편 이번 행사에서 가장 큰 관심을 끌고 있는 해킹방어대회는 예선을 통과한 일반 및 청소년부 각 8개 팀이 본선에서 실제 사이버전과 유사한 경연방식을 통해 실력을 겨룬다.


특히, 본선 진출 팀 가운데 일반부와 청소년부 각 3개 팀을 최종 수상자로 선정해 국방부장관상, 국정원장상을 총 7,200만 원의 상금과 함께 수여하며, 일반부 대상에게는 국외 유명 해킹방어대회(데프콘, 블랙햇)에 참여하는 단기 해외 연수를 지원한다.


그리고 10월 26일에는 이번 행사의 하이라이트인 화이트해커 선포식이 개최되는데 시상식 외에 해킹 시연, 해커와의 만남, 축하 공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학생들을 위한 진학과 취업 설명회, 전문가 초빙 강연이 계획되어 있으며, 참석자 전원을 대상으로 최신 IT기기 등의 경품을 추첨을 통해 제공할 예정이다.


국방부 기획조정실 황희종 실장은 “공격 주체가 불분명하고, 공격 기술과 방법이 빠르게 진화하고 있는 상황에서, 군은 사이버 공간 수호를 위해 다각적 노력을 하고 있다”며 “이번‘제3회 대한민국 화이트햇 콘테스트’는 이러한 위협에 대비하는 사이버 전문 인재 발굴을 위한 중요한 자리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김태형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IBM 파워비즈 배너 2019년2월8일~2020년2월7일까지/7월25일 수정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0년 경자년에 국내 주요 보안기업들과 보안관련 기관들이 공통적으로 꼽은 7가지 보안위협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분야는?
랜섬웨어
공급망 공격
클라우드
악성메일
IoT
다크웹
AI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