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시큐인사이드 2016 CTF 대회, 한국 ‘YTT팀’ 우승

  |  입력 : 2016-07-12 18:2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2위는 미국 PPP팀... 국내 191개팀, 해외 620개팀 참가
동시에 열린 CTB 대회...1위 미니언즈, 2위 이석하, 3위 임준오 차지


[보안뉴스 김태형]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고려대 인촌기념관에서 개최된 시큐인사이드 2016의 부대행사로 개최된 CTF 대회에서 한국의 ‘YTT’팀이 우승했다. 이번 CTF 대회는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시큐인사이드는 보안 실무자와 해커가 주축이 돼 열리는 보안 콘퍼런스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한국정보기술연구원(KITRI), 국가보안기술연구소(NSR)에서 공동 주최했고,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이 주관했으며, 사단법인 해커연합 하루(HARU)가 운영했다. 해킹방어대회(CTF)를 비롯해 사물인터넷(IoT) 보안 취약점을 찾아내는 버그 공모전(CTB), 콘퍼런스, 트레이닝 세션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 CTF에서 2위는 데프콘과 코드게이트 등 세계대회에서 풍부한 우승경험을 갖춘 미국 ‘PPP팀’이 차지했고 3위는 독일 ‘이트슬립폰리피트(Eat Sleep Pwn Repeat)팀’이 차지했다. 한편, 올해 시큐인사이드 CTF는 국내 191개팀, 해외 620개팀이 참가했으며 고려대 정보보호·해킹 동아리 ‘사이코(Cykor)’에서 출제를 맡았다. 특히, 이번 대회는 상금 없이 우승팀에게는 기념품이 증정된다.

한편, 보안취약점을 찾아내는 CTB(Capture The Bug) 대회에서는 4개 제품에서 21개 취약점을 찾아낸 미니언즈 팀이 1위를, 4개 제품에서 7개 취약점을 찾아낸 이석하 씨가 2위를, 그리고 2개 제품에서 5개 취약점을 찾은 임준오 씨가 3위를 차지했다.
[김태형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1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1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관심이 높은 키워드는?
민간인증서부터 융복합인증까지, 인증의 시대 열린다
랜섬웨어 공격, ‘불특정 다수’에서 ‘표적형’으로 진화
데이터 프라이버시가 기업들의 목을 죈다
재택근무와 주 52시간 근무제, 오피스 보안 ‘혁신’ 예고
영상·음성까지 합성 ‘딥페이크’, 비대면 사회 침투하나
의료·제약 분야, 코로나19 다음은 해커
스마트공장 구축은 OT/ICS 보안 정립부터
드론, 융합보안 산업의 핵심 아이템이 되다
몸집 키운 ADT캡스-에스원 대격돌, 보안시장 지각변동
CCTV 시스템온칩 대란, 중소기업 생존까지 위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