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무시할 수 없는 BEC 공격, 무서운 성장세 보이고 있다
  |  입력 : 2019-04-24 10:5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간단한 이메일 사기처럼 보이나, 피해 규모 갈수록 늘어나고 있어
최근에는 상품권 구매하라는 지시로 바뀌어...로맨스 스캠은 2위 차지


[보안뉴스 문가용 기자] 사업 이메일 침해(BEC) 공격이 갈수록 더 많은 피해를 입히고 있다. 피해 사례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보도도 되고 있는데, 피해 금액은 2018년과 2019년 사이에 두 배 가까이 늘어나, 120억 달러에 이른다고 한다.

[이미지 = iclickart]


FBI가 매해 발간하는 인터넷 범죄 보고서(Internet Crime Report)에 의하면, 사이버 공격자들이 소셜 엔지니어링 기법 등을 사용해 조직의 재무 담당자가 엉뚱한 곳으로 돈을 송금하도록 만드는 이 BEC 기법으로 인한 피해가 2018년 한 해 동안 굉장히 컸다고 한다. 2017년 한 해 동안 발생한 BEC 공격의 피해액은 6억 7500만 달러였는데, 2018년 한 해 동안은 120억 달러로 증가했다.

BEC 외의 컴퓨터 사기 수법인 협박, 기술 지원 사기, 급여 대상 조작 역시 꾸준한 증가세를 보였다. FBI는 2018년 한 해 동안 351,936건의 사기 관련 신고를 접수했고, 총 270억 달러의 피해액을 집계할 수 있었다. 2017년 각종 온라인 사기 범죄로 인한 피해액은 140억 달러였다.

각종 사기 범죄 수법들 중에서도 BEC 공격의 성장세가 가장 무섭다. 공격자들이 전략과 기술을 바꾸기 때문이라고 FBI는 설명한다. “BEC는 지속적인 진화의 과정을 통과하고 있습니다. 공격자들의 기술은 갈수록 정교해지고 있고요. 지난 몇 년 동안 범죄자들은 극히 개인적인 내용의 메일을 보내거나, 파트너사인 척 가장하거나, 담당 변호사나 세무사의 이메일을 침해해 사기를 치기도 했습니다.”

BEC 공격
2018년 한 해 동안 FBI가 특히 주목했던 건 상품권과 관련된 BEC 수법의 증가였다. “피해자들에게 스푸핑 된 이메일이 전달됩니다. 스푸핑된 전화나 문자 메시지일 때도 있습니다. 공격자는 사장 등의 임원급으로 위장하고 있지요. 그러면서 ‘다량의 상품권을 구매하라’는 지시를 내립니다. 이 내용을 받은 피해자는 사장님의 지시 사항이니까 그대로 이행하게 되고요.”

매우 간단한 수법인데, 피해자가 속출했다. 뉴저지에 있는 한 회사는 상품권을 대량으로 구매하기 위해 1백만 달러를 공격자가 알려준 계좌로 송금하기도 했다. 또한 피해자는 거래를 하고 있던 부동산 중개인이 보낸 것과 같은 이메일을 받고, 5만 달러를 공격자의 계좌로 송금했다. 이 돈들은 현재 FBI가 추적하고 있긴 하지만, 아직 얼마나 회수할 수 있을지 알 수 없다고 한다.

BEC 공격으로 유명한 단체들로는 런던 블루(London Blue), 스칼렛 위도우(Scarlet Widow) 등이 있다. 이들은 계속해서 기술과 실력을 갈고 닦으며, 피해자들을 속이기 위한 정찰과 사전 학습을 부지런히 이행하고 있다고 FBI는 강조한다. “FBI는 2018년 6월 BEC 공격에 연루된 74명의 범죄자들을 체포한 바 있습니다만, 전체적인 BEC 범죄에 영향을 주지는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다른 유형의 사기
BEC 사기가 피해 규모 1위를 기록했다면, 로맨스 스캠이 피해액 3억 6200만 달러로 2위를 차지했다. 공격자가 피해자에게 접근해 굉장히 친밀한 관계를 형성하고, 서로를 신뢰할 수 있다고 믿게 만들어 사기를 치는 방법이다. 피해자들은 피해를 당하고도 피해 사실을 인정하는 데 긴 시간이 걸린다.

그 다음은 급여 목록 조작 공격이다. 범죄자들이 피싱 이메일을 통해 기업 내 직원들의 이메일 크리덴셜 등을 탈취한 뒤, 이를 가지고 회사 계정으로 로그인하여 급여 계좌 정보를 바꾸거나, 존재하지 않는 직원을 만들어 가상의 계좌 번호를 부여해 월급을 받는 수법이다. 직원이 많은 조직들에 잘 통하는 방법이라고 한다. 이 공격에 대한 신고가 접수된 건 100건 정도에 불과하지만, 이 100건 만으로도 피해액이 1억 달러에 이른다.

그 외에 협박과 기술 지원 사기도 꽤나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 “신고 접수라는 측면에서 보면 2017년에 비해 161%나 증가했습니다. 사이버 협박 범죄도 마찬가지라, 신고 접수라는 면에서는 2017년에 비해 242%나 증가했습니다.”

3줄 요약
1. BEC 공격, 2017년에 비해 2018년 한 해 동안 두 배 커짐. 총 피해액 120억 달러.
2. 로맨스 스캠은 두 번째로 많은 피해를 입힘. 총 피해액 3억 6200만 달러.
3. 급여 목록 조작 공격은 접수된 건수 자체는 적지만 피해액은 1억 달러.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IBM 파워비즈 배너 2019년2월8일~2020년2월7일까지/7월25일 수정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2020년 경자년에 국내 주요 보안기업들과 보안관련 기관들이 공통적으로 꼽은 7가지 보안위협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분야는?
랜섬웨어
공급망 공격
클라우드
악성메일
IoT
다크웹
AI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