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소방청, 설 연휴 기간 주택화재 각별한 주의 당부

  |  입력 : 2021-01-22 10:3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소방청은 최근 5년간(2016~2020년) 설 연휴 기간의 화재를 분석한 결과, 평상시보다 화재가 25.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설 연휴 기간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5년간 설 연휴 기간에 화재는 총 2,871건이 발생했고 인명 피해는 148명(사망 35명, 부상 113명)이었다. 화재 발생 장소는 비주거시설 30.9%(888건), 주거시설 29.9%(858건) 순으로 많이 발생했다.

설 연휴 기간 주거시설에서 화재로 인한 사망자는 82.9%(29명)로, 5년간 전체 주거시설에서 화재로 인한 사망자 57.2%(954명)보다 25.7%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가족 간 소규모 숙박시설과 주택 등에 머무르는 시간이 더욱 많을 것으로 예상돼 주택 등 주거시설의 화재 예방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화재 원인은 부주의 59.4%(1,706건)·전기적요인 18.4%(528건)로, 최근 5년간(설 연휴기간 포함) 전체 화재 발생 원인 비율(부주의 50.7%, 전기 22.7%)과 비슷했다. 화재 발생시간은 13~15시(487건, 17%)에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활동이 많은 오후 시간대에 많이 발생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소방청은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 ‘화재 사망자 최소화’를 목표로 화재안전 대책을 추진한다. 지난 18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판매시설, 운수시설 등 화재취약시설에 대한 소방특별조사와 불시 단속을 전국적으로 실시 중이다. 특히 인명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비상구 폐쇄와 훼손, 피난통로 장애물 적치, 소방시설 차단 행위에 대해서 중점 단속한다. 단속 결과 위법 사항에 대해서는 엄중 조치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7일부터는 생활치료센터 등 코로나19 관련시설의 화재 예방을 위해 긴급 화재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화재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소방·전기시설 유지관리, 피난시설 활용, 소방안전관리자 업무 수행 등을 집중적으로 확인하고 있다.

또한 전국 소방관서장은 설 연휴 전에 쪽방촌 등 안전취약계층이 주거하는 시설을 방문해 거주자에게 화재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화재위험요인을 점검한다.

아울러 설 연휴 전날인 2월 10일부터 15일까지 전국 소방관서는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 선제적 대응을 위해 주요 취약 대상에 소방력을 근접 배치하고 긴급상황 시 소방력을 100% 가용할 수 있도록 대비 태세를 유지한다.

남화영 소방정책국장은 코로나19로 연휴기간 가족과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자리를 비운 상태에서 음식물 조리를 하지 않는 등 부주의로 인한 화재에 각별히 신경을 쓰고 고향집에 화재경보기가 없다면 이번 기회에 꼭 설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2021 전망보고서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과기정통부가 발표한 ‘K-사이버방역 추진전략’ 8대 과제 가운데 가장 시급하고 중요하게 해결해야 할 과제는?
사이버보안 대응체계 고도화
수요자 중심 디지털보안 역량 강화
차세대 융합보안 기반 확충
신종 보안위협 및 AI 기반 대응 강화
디지털보안 핵심기술 역량 확보
정보보호산업 성장 지원 강화
디지털보안 혁신인재 양성
디지털보안 법제도 정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