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인천공항공사, KAIST와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  입력 : 2021-06-26 11:0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뉴노멀시대 D.N.A(Data, Network, AI) 전문가 양성 및 공항 특화 연구개발 협력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24일 뉴노멀 환경에 대응하고 포스트코로나시대 글로벌 경쟁우위 선점을 위해 KAIST와 ‘인천공항공사–KAIST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인천공항공사]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바탕으로 공사는 빅데이터 및 AI 분야를 선도하는 KAIST와 미래 인재 양성 및 공항 특화 연구개발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먼저 공사 인재개발원에 ‘IIAC 빅데이터·AI 아카데미 교육과정’을 신설하고, 오는 2022년까지 30명 이상의 D.N.A(Data, Network, AI) 전문가를 배출하는 등 전사 차원에서 빅데이터 및 AI 기반 업무역량을 강화한다.

이를 토대로 공항 운영에 빅데이터를 활용해 업무를 효율화하고, 나아가 공항 특화 글로벌 AI 서비스 표준을 수립하는 등 ‘인천공항형’ 미래 고부가가치 신규 사업모델 개발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또한 AI·로봇·생체인증 등 미래 핵심기술을 공항에 접목하기 위한 공항 특화 연구개발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스마트공항을 선도적으로 구현하는 등 미래공항의 패러다임을 주도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공사는 포스트코로나시대 미래공항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 4월 사내 연구조직 ‘Air-Lab’을 발족하고 △미래항공운송 △빅데이터 △문화예술디자인 등 미래공항 혁신 분야에 대한 연구 활동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KAIST 이광형 총장은 “세계 최고의 서비스와 운영시스템을 갖춘 인천공항에 빅테이터 AI 인재 양성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며, 상호 협력체제 구축의 필요성을 공감한다”며,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교육 및 연구 협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인천공항은 뉴노멀 시대를 맞아 스마트공항 신전략을 수립하고 디지털방역, 로봇, 비대면 스마트 패스 등 D.N.A(Data, Network, IA) 기반 공항 운영을 추진하고 있다”며, “빅데이터 및 AI 분야를 선도하는 KAIST와의 협업을 통해 미래 인재를 양성하고, 신기술을 공항에 선제적으로 도입하는 등 공항 운영 디지털 혁신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시큐아이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오픈AI가 개발한 인공지능 챗봇 챗GPT가 GPT4 버전까지 나오면서 디지털 혁신의 촉매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보안 분야에서도 챗GPT로 인해 보안위협이 가속화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보안업무에 효과적으로 활용된다면 보안대응 역량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의견도 제기됩니다. 이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챗GPT 악용으로 인해 보안위협이 더욱 고도화되고 증가할 것
챗GPT를 악용하는데 한계가 있어 보안위협이 소폭 늘어나는 추세에 그칠 것
챗GPT 활용에 따라 보안대응 업무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
챗GPT의 적극적인 도입 및 적용 통해 보안대응 역량이 획기적으로 향상될 것
보안위협 또는 보안대응과 관련해서는 큰 영향이 없을 것
기타(댓글로)